말하는대로, 움직이는대로! 리모컨이 필요 없는 삼성 스마트TV, ES8000을 만나다![ES8000/삼성스마트TV블로거데이]

 

[삼성전자/ES8000/삼성스마트TV]

퇴근 후, 부랴부랴 강남역으로 향했습니다. 그러고 보니 강남역에 위치한 삼성전자사옥은 처음 가 보는 것 같습니다.


이 곳을 찾은 이유는 세계 최대 가전 박람회 'CES 2012'에서 선보였던 새로운 삼성 스마트TV인 ES8000을 만나보기 위해서였습니다.



일단, 시연장을 돌기 전에 핑거푸드 먼저 간단하게 집어 먹고! J

 

하나. 내가 말하는 대로! 삼성스마트TV ES8000: 음성인식


"하이! TV!"

 

응? 갑자기 왜 TV에 인사를? 잠시 멍 때리고 있다 TV를 보니 파밧! 켜지는 TV화면. 오! 음성으로 TV를 켤 수 있군요.


"채널 올려!"
"볼륨 내려!"
"채널 27!"



음성인식 기능이 시작되면 채널과 볼륨 변경과 같은 기본적인 조작은 물론이고, 스마트TV의 '시그니처 서비스(Signature Service)', '스카이프(Skype)', '구글맵스(Google maps)'와 같은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실행할 수 있고, 인터넷에서 자료를 검색하는 것도 음성으로 조작할 수 있습니다.


오! 사투리를 써도 영어 발음이 분명하지 않아도 인식을 잘하는 건가? 아, 내 발음이 좀 좋긴 하지… 이런 저런 생각을 하며 여러 번 테스트 해 보았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시연장에 사람들이 몰리다 보니 소리가 울리기도 하고 상당히 시끄러웠는데요. 이럴 때에는 음성 인식이 어렵지 않을까 싶었는데 '스마트 터치 리모콘'에 장착된 마이크를 통해 음성인식이 가능하다고 설명해 주시더군요.



'스마트 터치 리모컨'은 이러한 음성인식 외에도 리모콘 전면부 상단에 위치한 터치패드를 손가락으로 터치해 마우스를 사용하듯이 스마트TV의 다양한 기능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Q. IPTV 사용자들은 TV리모컨을 이용하지 못하지 않느냐?

아무리 좋은 TV를 구매한들, 아무리 좋은 TV 리모컨이 있다 한들;; 저희 집은 IPTV를 보다 보니 IPTV 셋톱박스 조작을 위한 별도의 리모컨을 쓸 수 밖에 없더군요. 그래서 이러한 사정을 이야기 하니 IPTV 사용자들을 위해 별도의 액세서리가 있어 이 액세서리만 셋톱박스 앞에 올려 두면 아무 문제 없이 이용 가능하다고 하더군요. IPTV 시청자로서 이 부분이 정말 마음에 들었습니다.


 

둘. 내가 움직인 대로! 삼성스마트TV ES8000: 동작인식

 


TV 앞에서 손을 흔들 흔들… 뭐하는 거지? 아, 앞서 본 음성 인식에 이어 본체 안에 내장된 카메라를 이용해 간단한 손동작만으로 채널과 볼륨을 조절할 수 있더군요. 마치 영화의 한 장면이 연상됩니다.

간단한 손짓만으로 채널, 볼륨 변경은 물론 웹브라우저에서는 마우스처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손바닥을 폈다가 다시 쥐면, 컴퓨터 마우스로 클릭을 하는 것과 똑같은 조작이 가능하고, 손바닥으로 시계 반대 방향으로 원을 그리면 '뒤로가기' 역할을 수행합니다.

 

"음. 손동작으로 조작 할 수 있으니 좋긴 한데, 만약 여러 명이 동시에 조작하려고 손을 흔들면 어떡해요?"
"먼저 잡은 사람이 임자죠. 한 사람의 손이 먼저 인식되면 다른 손은 인식하지 않아요. 먼저 잡힌 손의 조작이 끝난 뒤에야 다음 사람의 손을 인식해요."
"아하!"

 

셋. 내가 보는 대로! 삼성스마트TV ES8000: 얼굴 인식


카메라에 자신의 얼굴을 미리 등록해 놓으면, 암호입력이 필요한 스마트TV의 콘텐츠를 별도 로그인하지 않아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얼굴인식 기능이 탑재되어 카메라를 통해 자신의 얼굴을 스마트TV에 등록해 놓으면 '스마트 허브(Smart Hub)'나 '스카이프(Skype)'와 같이 스마트TV에서 제공하는 콘텐츠 중 로그인이 필요한 경우 얼굴을 인식해 자동으로 로그인할 수 있습니다.


가족사진과 동영상 콘텐츠를 중앙 서버에 저장해 놓고 TV에서 볼 수 있는 클라우드 서비스가 들어 있습니다.


또 '올 쉐어 플레이' 기능을 내장해 스마트폰 등과 언제 어디서든 콘텐츠 공유가 가능해요.



삼성 스마트TV ES8000은 '올쉐어 플레이(AllShare Play)'가 지원되어 인터넷에 연결된 모든 스마트 기기 사이에 언제 어디서든지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습니다.



기존의 올쉐어는 집 안에 있는, 일정 근거리 내에만 있는 기기 사이의 연결이 가능했지만, 올쉐어 플레이는 클라우드에서 지원되는 웹스토리지를 통해 집 밖의 스마트폰, 태블릿, 노트북, 카메라와 같은 스마트 기기 사이에 좀 더 편하게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서로 공유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넷. 구매한 뒤 몇 년이 지나도 새 제품처럼! 삼성스마트TV ES8000: 에볼루션 킷

 
공식 행사가 마무리 된 후, 시연장에 놓여져 있던 삼성스마트TV ES8000의 외관을 열심히 살펴 보았습니다.


얇은 배젤과 세련된 디자인이 눈길을 끕니다. 상단 카메라도 눈에 띄고요. 그리고 앞서 설명을 들었던 에볼루션 킷 부분도 살펴 보았습니다.



스마트TV ES8000은 세계 최초로 스스로 진화하는 TV로 매년 TV의 핵심 기능을 최신으로 유지할 수 있도록 구현됐습니다.



명함 정도 크기의 '에볼루션 킷(Evolution Kit)'를 TV 뒷면에 꽂기만 하면 TV의 프로세서 등 핵심 하드웨어 기능이 최신으로 진화하는 개념인데요.

 


덕분에 새로운 tv를 구입하는 것 보다 훨씬 저렴하게 새로운 기능을 쓸 수 있게 되었네요.


이 날, 삼성 스마트TV 신제품 ES8000에 최적화된 다양한 스마트 콘텐츠 설명도 있었는데요.

 



멀리 있는 가족끼리 사진, 동영상을 클라우드(Cloud)에 저장하여 공유하는 '패밀리 스토리(Family Story)', 몸매나 건강도 스마트하게 지켜주는 '피트니스(Fitness)', 아이가 있는 가정에 유용한 교육 콘텐츠 '키즈(Kids)'  소개가 이어졌습니다.


2시간 가량 진행된 행사였지만, 실로 스마트TV의 다양한 기능을 한눈에 알아볼 수 있는 좋은 자리였어요. 앞으로 미래의 TV는 어떤 TV일까- 상상도 해 보며 말이죠.

삼성전자의 미래형 TV로 소개된 스마트TV, ES8000, 여러분은 어떻게 보셨나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2동 | 삼성전자 본사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