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낙장 도메인 선점하여 나만의 멋진 도메인 쟁취하기[가비아/낙장도메인 예약서비스]

위드블로그 가비아 의 도메인 등록 서비스에 참여하게 되어 가비아 낙장 도메인을 선점하는데 성공했습니다. :)

제 명의로 된 도메인을 갖는 것이 나름 소소한 바람이었는데 말이죠. 개인 블로거나 온라인 사업을 하고 계시는 분들 혹은 계획 하고 계시는 분들이라면 괜찮은 도메인 하나 갖는 것을 욕심내는 분들이 많을 듯 합니다. 가비아 가 이번에 낙장 도메인 예약 등록 서비스를 오픈하여 제가 낙장 도메인을 노려봤습니다. 이번 포스팅은 그 낙장 도메인 예약과 등록 과정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괜찮은 도메인을 노리고 계신 분들에게 제 포스팅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

프리미엄 도메인 선점의 기회! 낙장 도메인이 뭐길래?!

낙장도메인을 아시나요?
일반적으로 낙장도메인이라 하면 도메인을 등록 후, 유지수수료를 지불하지 않아 도메인 소유권이 박탈된 도메인을 일컫습니다. 물론, 소유자가 고의로 더 이상 그 도메인 유지의 필요성을 느끼지 못해 연장하지 않은 경우도 마찬가지겠죠.
예를 들어 daum.net 라는 도메인도 유지수수료를 내고 유지하고 있는 상태인데 그 도메인의 유지수수료를 납부하지 않는다면 낙장도메인이 되는 거죠.
감이 오시나요? 그런 낙장 도메인을 구입하는데 성공한 소유자는? 완전, 대박~!!! +_+ 상당수의 유입인구 보장은 물론이거니와 페이지뷰로 인한 광고 수입, 홍보 효과는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죠.
지금의 '다음'이라는 브랜드 가치를 보더라도 말이죠.
그만큼 자신에게 맞는 도메인을 등록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도메인을 등록하고 잘 유지하는 것 또한 중요한 것 같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다음(daum)의 도메인 관리를 맡고 있는 직원의 어깨가 무거울 듯 합니다. (요즘 대부분 자동 연장 서비스를 신청받아 유지하고 있지만 말이죠;;)

가비아 는 그러한 인터넷 비즈니스의 기반이 되는 도메인, 호스팅, 홈페이지 제작은 물론 쇼핑몰, 웹메일, 그룹웨어, 웹하드, 전자세금계산서 등의 기타 솔루션 개발까지 전반적인 인터넷 비즈니스 인프라를 제공하는 업체입니다. 그런 가비아 에서 이번에 국내 업계 최초로 전세계 낙장 도메인 예약 등록 서비스를 시작하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여러 도메인이 있지만 '닷컴(.com)' 도메인을 하나 갖는 것이 저의 소소한 바람이었습니다.
낙장 도메인 중, 닷컴에서 괜찮은 도메인이 나오면 선점하기 위해 눈에 불을 켜고 지켜 보았습니다.

수많은 낙장 도메인 중 어떤 기준으로 선택할까?

http://domain.gabia.com 으로 접속하여 낙장/예약을 클릭!    

해당 페이지로 접속하면 전세계 낙장 예정 도메인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삭제예정일별로 정렬이 가능하며 검색 기능도 지원을 해 주고 있기 때문에 원하는 검색어를 넣어 검색하는 것이 상당히 요긴합니다. pro라는 어미가 마음에 들어 pro가 들어가는 도메인을 검색해 보기도 했습니다.  

제 기준에서 낙장 도메인을 선택함에 있어서 다짐한 것이 있었습니다.

1. 이왕이면 닷컴(.com)을 노리자.
com, net, org, cc, tv 등 다양한 도메인이 있습니다만, 가장 대중적이면서 전세계에서 통하는 com에 특히나 관심이 갈 수 밖에 없었습니다. net도 좋은 듯 합니다. 그래도 com이 최고! +_+

2. 아주 짧게! 혹은 아주 길게!  
제가 여기서 말하는 아주 짧게는 말 그대로 의미여부를 떠나서라도 짧으면 기억하기 수월하기 때문에 아주 짧은 도메인을 의미합니다. 그럼 아주 길게는? 제 티스토리 도메인은 mushroomprincess.tistory.com입니다. 상당히 길죠? 헉헉. 그래도 그 의미가 분명하기 때문에 외우기 수월하죠. 
mushroom은 잘 아시겠지만 버섯을 의미하고, princess는 공주를 의미하죠. 그대로 버섯공주라는 의미를 그대로 담은 계정입니다. 이처럼 아주 짧거나 혹은 길어도 그 의미를 확연하게 담고 있는 긴 도메인을 찾고자 노력했습니다.

3. 접속 통계가 높을 수록!
가비아 에서는 최근 월 접속통계와 최근 4주 직접 접속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이 정보를 활용하여 가급적 높은 접속률의 도메인을 선점하도록 하는 것이 좋겠죠? 이왕이면 좋은게 좋은 것! 

  • 최근 월 접속 통계 : 해당 도메인 만기 전 최근 한달간 해당 도메인으로 트래픽 수치(직접 접속 및 링크연결 포함)
  • 최근 4주 직접 접속 : 해당 도메인 만기 전 4주간 직접 접속을 통한 트래픽 수치


  • 그러한 도메인을 선점하기 전, 본인만의 기준을 세우고 그에 맞춰 검색하고 정렬하다 보면 보다 빠르게 보다 자신에게 맞는 도메인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낙장 도메인 예약 등록하기! 

    우선 낙장 도메인 예약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선 예치금이 필요하답니다. 예약등록 기간 및 비용을 확인해 보니 제가 본 닷컴(.com)의 경우, 1년 기준 35,000원(VAT 별도)의 예약 등록 비용이 발생하더군요.  

    닷컴 = 35,000(VAT별도)

    예치금으로 등록이 가능하기 때문에 예치금 충전은 필수죠.

    최소 예치금 잔액 22,000원 이상

    신용카드, 계좌이체, 휴대폰 결제 가능

    저만의 낙장 도메인 선정 요건을 되내이며 저에게 맞는 도메인을 찾기 위해 몇 일동안 검색을 했습니다. 접두어로 pro 가 들어가는 도메인이 끌려 pro를 검색어로 넣고 검색해 보았습니다.   
    pro가 들어가는 도메인을 확인하던 중, prowiter.me를 발견했는데요. .me여서 조금 아쉽네요. .com이었다면 더 좋았을 뻔 했습니다. +_+
    이처럼 상태가 즉시등록 가능일 경우에는 현재 소유자가 없는 도메인이기 때문에 바로 등록이 가능하답니다. 의외로 이런 숨겨진 보석같은 도메인이 많습니다.
    전 그래도 닷컴(.com)을 소망하는지라 다시 닷컴 도메인을 열심히 찾아봤습니다. 그렇게 여러 고민 끝에 제가 결정한 닷컴 도메인. moonll.com입니다. 지금 제 블로그와는 직접적인 연관이 없어 보이는 도메인이기도 한데 말이죠. 그런데 이 도메인은 유독 2001년부터 등록되어 유지되어 오다가 이번 2010년에 삭제 예정인 도메인이라 눈에 더욱 띄었던 것 같습니다. (등록되어 장기간 유지되어 온 도메인이니 뭔가 있을거야- 라며 말이죠)
    2001년 3월에 등록된 도메인으로 2010년 6월 2일자로 삭제 예정인 도메인이죠. 바로 예약등록으로 넘어갔습니다. 예약 등록을 눌러 기간을 설정하면 본인의 예치금에서 등록비용이 차감됩니다. 등록이 완료되지 않은 상태임에도 일단 차감이 됩니다. 하지만, 삭제예정일에 맞춰 도메인이 등록되지 못하고 실패할 경우엔 예치금으로 다시 자동전환되는 시스템이랍니다.  
    최종 다음단계로 넘어가니 결제금액과 함께 예약등록 신청 완료 메시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여기까지가 바로 예약등록 과정입니다. 후. 고민 고민 끝에 도메인 하나를 선점했는데요. 이 도메인 예약 등록에 성공을 하긴 했지만, 실제 도메인의 등록여부는 삭제예정일에 확인 할 수 있습니다. 6월 2일(삭제예정일) 도메인 등록 결과가 기대되는데 말이죠.  :)

    도메인 선점 OK! 도메인 등록 완료!

    다음 날, 자고 일어나 역시, 제일 먼저 확인하고 싶어진 것은 제가 신청한 도메인의 등록이 잘 되었는지의 성공여부였습니다. 그래도 2001년부터 등록되어 유지되어 온 도메인인데 설마... 하는 마음으로 확인하기 위해 컴퓨터를 켜려는 순간, 제 폰에 도착한 문자 메시지가 눈에 띄어 확인해 보니 와우! 도메인 등록 완료 되었다는 문자가 이미 도착해 있더군요.

    등록되어 있던 제 메일계정으로도 "도메인 등록 확인증"이라고 하여 가비아 에서 메일이 왔더군요. 이처럼 도메인 등록 확인증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물론, 가비아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도메인 등록 후, 도메인 등록 확인증을 출력하여 스크랩하여 보관한다면 도메인 등록 정보를 쉽게 확인 할 수 있고, 만료일에 맞춰 확인도 가능할 듯 합니다. 도메인 등록 못지 않게 중요한 것은 도메인 관리인듯 합니다. 아무리 좋은 도메인을 선점하고 보유하고 있다 하더라도 만료일 이전에 미리 연장 신청을 하지 않으면 고스란히 그 도메인은 제 손을 벗어나게 되어버리니 말이죠.  

    헉! 도메인 예약 등록에 실패하면?!

    등록에 실패하더라도 OK!

    만약 등록에 실패한다 하더라도 앞서 이야기 했던 것처럼 다시 예치금으로 자동 전환 된답니다. 도메인 예약 등록을 했다가 실패하면 어떡하지- 하는 걱정을 하시기 보다는, 좀 더 어떤 도메인이 자신에게 적합할지 여러번 고민하신 후, 본인이 원하는 도메인을 예약하여 등록하는 것이 좋을 듯 합니다. :)

    가비아 부가서비스 적극 활용하기

    도메인 등록 완료 후, 포워딩 서비스를 신청했습니다. 
    moonll.com으로 접속하더라도 제 블로그 페이지인 mushroomprincess.tistory.com으로 접속이 될 수 있도록 연계를 해 두는 서비스죠. 포워딩서비스 등록 방법도 매우 간단합니다.

    부가서비스 내 포워딩 서비스를 선택 후, 포워딩 서비스란에 등록한 도메인을 입력하기만 하면 OK!

    그럼 아래와 같이 도메인 포워딩 서비스 신청 접수가 완료되었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포워딩 서비스를 받기 위해서는 등록된 도메인의 네임서버가 가비아 정보로 변경해야 합니다.  
    도메인 예약 등록과 등록 완료, 그 밖의 전반적인 사항에 대해 가입시 등록한 번호와 메일로 바로바로 그 과정을 알려줍니다.
    부가서비스를 확인해 보면 포워딩 서비스 외에 무료 네임 플러스를 비롯한 유사한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습니다.

    가비아 에서 낙장도메인을 선점할 수 있는 기회도 얻고, 함께 제공되는 무료 서비스로 더욱 자신의 도메인 가치를 높여 보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  

    +덧붙임) 한국에서 가장 많은 도메인 수를 보유한 업체는 '삼성'으로 1만여개의 도메인을 보유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전세계 도메인 수는 약 1억7700만개라네요.

     

    트위터, 대체 뭐가 그리도 좋길래?! 왜 하는걸까?

    트위터, 트위터, 트위터-!!!

    옴니아2 - 트위터 접속 화면


    요즘 한참 트위터의 재미에 빠져 블로그에 다소 소홀해 지는 듯 합니다. (그러면 안돼! 라며 이를 악물고 있지만 말이죠)

    트위터를 현재 이용하고 있는 사람들은 나날이 늘어가고 있는 추세인 반면, 반대로 트위터에 대해 아직 생소하거나 사용하면 뭐가 좋은지 잘 모르겠다며 고개를 갸우뚱 거리기도 합니다. 트위터를 시작한지 이제 얼마 되지 않은 제가 그간 트위터를 이용하며 얻은 소소한 기쁨을 공유하고자 합니다.

    첫째, 트위터를 통해 얻는 강력한 정보력! 누구보다 먼저 접하는 빠르고 다양한 정보.

    트위터는 일단 실시간으로 쌍방교류가 가능하다는 점이 가장 큰 장점이죠. 순간 땅이 우르릉- 거리는 것 같아 '이거 지진 아니야?' 하는 동안 이미 트위터에서는 많은 사람들을 통해 '어느 지역에서도 동일한 세기의 지진이 감지되었습니다' '이미 기상청 홈페이지가 폭주되어 다운되었습니다' '기상청에서 공식 발표하였습니다' 와 같은 실시간 정보가 반짝 거리며 올라 옵니다.
    기사화 되기 전부터 트위터에서는 떠들썩 합니다. 전국 곳곳에서 트위터들이 만들어 내는 정보력은 상상을 초월합니다.

    장동건과 고소영의 결혼 소식 또한 본격적인 기사화가 이루어지기 전에, 트위터를 통해 소식을 접했네요. 곧이어 기사화된 링크를 확인하긴 했지만 말이죠.

    둘째, 트위터와 블로그는 별개다?! 아니, 더욱 밀접한 교류를 가능하게 한다.

    블로그에 하루하루 꼬박꼬박 글을 업데이트 하고 싶은 저의 바람과 달리 실로 그렇게 실천하기가 쉽지 않더군요. 직장인이니까 바빠서- 라는 건 그저 핑계일 뿐이라는 것 또한 제가 잘 압니다. (끄응- 좀 더 부지런해져야겠습니다)

    보통 블로그와 트위터를 별개로 놓고 보는 경우가 많은데요. 의외로 블로그와 트위터는 서로 상호보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는 충분한 매체라 생각됩니다. 트위터로 나눈 이야기를 구체화 시켜 블로그에 글을 쓰는가 하면 블로그의 글을 요약하여 트위터로 공유하기도 하면서 말입니다.

    제가 자주 방문하고 제 블로그를 자주 찾아주시는 많은 블로거님들이 계시는데요. 그 중 IT 분야에 있어서는 손꼽히는 분이 계십니다. 바로 @lovedweb님이신데요. 이 분의 블로그를 통해 다양한 인터넷과 컴퓨터 관련 소식을 접할 수 있습니다.


    헌데, 바로 이 분이 트위터를 하고 계셔서 냉큼 팔로! 했었답니다. 실로 이렇게 팔로 하고 나서 교류하며 얻는 것 또한 상당합니다. 또한 단순한 블로거의 관계를 넘어 상당히 재미있는 이야기를 나누기도 하고 궁금한 사항은 바로 질문하기도 하고, (워낙 전문가이시다 보니) 바로 답변 받기도 하며 도움을 얻을 수 있더군요.
    참고로, 제가 궁금해 했던 윈도7에서 스타크래프트 시작 화면이 깨지는 현상에 대한 해결 방법도 러브드웹님이 블로그를 통해 해법을 알려 주셨더군요.

    트위터를 통해 하루의 소소한 일상을 공유할 수 있음은 물론, 트위터를 통해 본인의 블로그에 작성한 글에 대해서도 팔로 하는 분들에게 쉽게 링크를 걸어 안내해 줌으로써 쉽게 해당 글로 이동할 수 있는 장점도 있죠.
    의외로 트위터를 통해 유입되는 방문객수가 많아 놀랬습니다. +_+

    셋째, 트위터를 통해 얻는 쏠쏠한 이벤트 정보와 상품.

    블로그를 통해 이벤트에 참여한다는 것에 대해서는 그다지 낯설게 느끼시지는 않으시죠? 다양한 메타블로그를 비롯하여 기업블로그 등을 통해 이벤트 정보를 손쉽게 얻을 수 있고 스크랩 이벤트부터 댓글 이벤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저 또한 시간 날 때 마다 틈틈이 참여하고 있답니다. 트위터 또한 마찬가지로 개인 트위터 뿐만 아니라 트위터를 운영하고 있는 기업이 많이 있기 때문에 하루하루 다양한 이벤트 정보를 접할 수 있답니다.

    블로그처럼 질문에 대한 댓글을 다는 형식으로 Reply하는 이벤트가 있는가 하면 단순히 RT 만으로 이벤트 참여가 가능한 이벤트 또한 상당합니다. RT 한번으로 이벤트에 참가하고 경품을 얻을 수 있는 기회까지! 꽤나 쏠쏠하죠? 실제 제가 @Emartmall_ com님을 통해 통통한 새우를 받기도 했고


    @mstock_ebiz, @kakaoagit, @ollehkt 님 등을 통해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하여 마신 커피만 해도 어마어마합니다.

    @i_Shader님을 통해 알게 된 리딤코드까지!

    트위터를 통해 정보도 쌓고, 인맥도 쌓고, 경품도 쌓고(응?)- 이렇게 다양한 이점이 많은 트위터. 아직 시작하지 못하셨나요? 함께 해요! ^^

    @ok_mushroom 버섯공주였습니다. +_+



    아직 트위터가 낯설고 어렵게 느껴져 시작하지 않으신 분들!
    망설임은 이제 그만! 함께 팔로우 파티를 열어요! ^_^

    바이블로그? HanRSS를 통해 발견한 블로그마케팅 사이트

     

    HanRSSS를 통해 이웃블로거를 비롯한 다양한 블로그 소식을 접하고 있습니다. 오늘도 어김없이 HanRSS를 들어섰는데 눈에 띄는 문구 하나.

    "넌 블로그만 하니? 난 바이블로그한다!"

     

    HanRSS를 이용하시는 분들은 잘 알고 계실 첫페이지입니다

    앗! 이건 뭐지? 직감적으로 프레스블로그나 위드블로그가 떠오르더군요. (제가 자주 방문하는 사이트이기도 합니다)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다면 이러한 문구에 관심이 가는 건이 당연하겠죠? 그래서 클릭해서 들어가 봤습니다.

     

    오. 바이블로그라… 예상했던 대로 위드블로그와 프레스블로그와 유사한 형태이더군요. (위드블로그보다 프레스블로그에 가까운 듯 합니다만 더 지켜봐야 겠네요)

    제가 의심이 많은 편인데다 직업병이 있습니다. =.= 어느 홈페이지건 회원가입하기 전에 실존하는 회사인지 믿을만한 회사인지 확인하는 거죠. 그래서 회사소개는 꼭 한번 읽어본답니다. (직...직업병입니다)

    犬足 허걱...



    이것저것 꼼꼼히 확인 후, 회원가입!

    현재 베타오픈캠페인으로 바이블로그 서비스 체험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더군요.

     

    베타오픈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총 100명의 신청자 접수를 받고 있으며 아직까지는 5% 정도의 인원만 참여 신청한 상태입니다.

    캠페인 참가 신청 및 그 절차도 확인하고…

     

    자, 그럼 캠페인 내용도 확인하였으니 참가를 해 볼까요?
    잠깐, 회원가입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블로그 등록부터 해야죠. 로그인 후, 상단우측을 보면 '마이페이지'를 볼 수 있습니다.

     

    상단 우측에 보이시죠?

     

    마이페이지 클릭!

     

    직접 입력하셔도 되고 선택하셔서 추가하셔도 됩니다

    블로그를 등록 완료 했으니 본격적으로 캠페인 내용 확인! 
    참가만 하면 기본적으로 참가자 전원에게 5천원을 지급한다고 하네요. (헌데, 이 캠페인 참여가 결코 쉬워보이진 않습니다)


    포스트 등록기간 내에 포스트 주제에 맞춰 자신의 블로그에 게재한 후, 포스트를 등록하면 된답니다. 아직은 베타 오픈이다 보니 캠페인이 추가 진행되는 것이 없네요.

    다양한 캠페인이 진행되어 블로거에게 다양한 리뷰 기회가 주어졌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덧붙임) 현재 진행중인 캠페인은 바로 작성한다고 하여 원고료가 지급되는 것이 아니라 캠페인 페이지 하단의 '신청'을 통해 선정된 블로거에 한해 참여가 가능합니다.
    참고하세요.

    바이블로그 바로가기 >> www.byblog.co.kr

    바이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