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송된 문자 메시지를 보다가 민망해진 이유

 

"와! 너, 왜 이렇게 예뻐졌어?"
"너야말로! 갈수록 어려지네. 정말 동안이야."
"뭐야. 너도 만만치 않아!"

 

우연히 길을 가다 만난 친구와 오랜만에 만난 터라 반갑게 인사를 나누고 헤어지니 남자친구가 둘 다 서로 예쁘고 서로 피부 좋고, 서로 동안이네- 라고 이야기를 합니다. 무슨 말인고 하니, 여자끼리 만나면 나누는 '외모칭찬'이 남자친구 눈엔 신기해 보였나 봅니다.

반가움에 인사를 나눠서 그런지, 정말 그 친구가 더 예뻐진 것 같고 더 동안에 가까워진 것 같은데 남자친구 눈에는 '응. 뭐... 둘 다 예쁘네...' 라는 시큰둥한 반응입니다. (주거써!) 


오랜만에 친구와 만날 때면 인사치레로 서로에게 한 번씩 건네게 되는 '외모칭찬', 더불어 초면에 만난 사람과도 그런 인사를 건네곤 합니다. 서로가 가까워지는 데는 '칭찬'만한 것이 없는 것 같아요.

그러다 지난 날, 한 모임에서 뵌 한 여성분과 문자를 나누게 되었습니다.

 

[어제 만나 뵙게 되어 반가웠어요 ^^]

 

반가움의 문자를 보내자 자연스레 외모 칭찬이 오가게 되었습니다.

 

[버섯공주님 완전 예쁘신데 특히 피부 대박미인이시더군요. 부럽습니다.]

 

진실은 중요하지 않습니다. 그저 이런 말을 들었다는 그 '사실'만으로 기분이 좋은 거죠. 반가움에 잔뜩 들떠서는 문자 회신을 했습니다.

 


[우왕! ○○님이 피부는 더 고우시던걸요? ^^ 만나서 반가웠어요! 종종 또 뵈어요]

 

싱글벙글 웃으며 '전송' 버튼을 누르고 보낸 메시지함을 보는 순간.


 

헉!  헉! 헉! 헉!

 

급 밀려오는 창피함. 크어어어억!

눈치 채셨나요? 글자 하나의 차이로 어감이 확 다르더군요.

 

피부'는' VS 피부'가' 한 글자 차로 만들어낸 다른 해석

 

"나 어떡해!"
"왜?"
"이렇게 문자 보냈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떡해. 다시 정정 문자라도 보내야 하는걸까?"
"스스로 예쁘다고 인정한 셈이구나?"
"안그래도 닉네임이 '공주'여서 오해 받는데 공주병 환자로 봤을 거야."
"응. '버섯공주님은 공주병이 극심하구나'라고 생각 할 거야."
"덜덜."

 

예의상, 인사치레로 주고 받는 외모 칭찬. 단 한 글자의 차이로 인해 상대에게 내가 어떻게 보였을까? 라는 생각과 함께 급 소심모드가 되었습니다.

소심과는 거리가 멀다는 O형인데 혈액형별 성격은 완전 엉터리! -_-;

문자가 아닌, 카톡과 같은 무료 메시지에 익숙해지면서 메시지가 오면 바로 읽고 바로 회신하는 것이 하나의 습관이 되어버렸습니다.

예전엔 문자를 하나 받고 회신할 때도 지금보다는 좀 더 신중하게 읽고 보냈던 것 같은데 이제는 그렇지 않은 것 같습니다. 카톡이 보편화되면서 언제라도 잘못 보내면 다시 정정해서 발송할 수 있다는 생각 때문인지...

한 글자 차이로 만들어낸 전혀 다른 해석;;;

여러분은 이런 실수를 한 적이 없나요? ^^

스카이 안드로이드폰 베가(vega), 일상 속 사용기 2탄 [SKY VEGA/IM-A650S/안드로이드 베가폰 사용후기]

팬택의 SKY VEGA (IM-A650S) 체험단으로 참여하여 작성한 사용후기(리뷰)입니다.

저 같은 경우, 스카이(sky) 베가(vega)를 사용하며 이것저것 워낙 많이 사용하다 보니 하나의 기능이라도 빼놓고 설명하기 아쉽기만 한데요. 그래도 그 중에서도 베가(vega)의 가장 유용한 기능 위주로 소개하려 합니다. 이번에 소개해 드릴 기능은 베가폰의 탑재된 카메라와 카메라와 카메라 렌즈를 오로지 풍경 사진이나 인물 사진을 찍으시는 분들을 위해 QR코드를 소개하고 QR코드 어플리케이션인 스캐니 소개, 그리고 구글 피카사 웹앨범과 범프 어플! 그리고 미니 티월드 어플리케이션을 소개할까 합니다. 정말 구구절절 늘어놓으니 뭔가 꽤 장황한데요? +_+;;; 그럼 시작합니다.  

베가폰, 웬만한 똑딱이 부럽지 않다! 베가폰 카메라!

"에이. 거짓말. 이게 어떻게 폰으로 찍은 거냐?"
제가 이전 시리우스를 소개하며 시리우스 카메라 기능 소개하다 사기꾼으로 몰린 아픈 기억이 있습니다. 네이버 카페에 시리우스 폰카 사진을 올려 놨다가 정말 사기 치지마세요! 라는 댓글을 보고 충격을 먹기도 했습니다.

좋게 보자면 시리우스 폰카 기능이 그만큼 좋았다는 것으로 해석할 수도 있고, 나쁘게 보자면 그저 트집 잡힌 셈인거죠. ㅠ_ㅠ 난 진실하담 말이다!!! 어흑!!!
이렇게 웬만한 똑딱이 보다 낫다는 말은 시리우스 카메라 기능을 사용하면서도 느낀 바이지만, 베가폰엔서도 어김없이 이거 똑딱이로 찍은게 아닌지 의심부터 하게 되는 수준의 화질이 등장합니다. 두둥. 500만 화소임에도 500만 화소 그 이상의 효과를 발휘하고 있는 것 같은 착각마저 듭니다.

말이 필요 없죠. +_+
이미지 가로 사이즈만 600픽셀에 맞춰 조절 한 것이고 일체 다른 작업을 하지 않았습니다.
+_+
하늘이 상당히 예쁘죠? 베가로 사진 촬영을 하고선 어찌 베가로 찍은 하늘이 눈으로 본 하늘 보다 예뻐 보인다는 생각 마저 들더군요.
그리고 줌 기능을 활용한 사진입니다.
총 8단계로 줌이 가능한데요. 자, 아래는 전혀 줌을 하지 않은 상태입니다. 
아래는 중간인 4단계로 줌한 것이구요.
마지막 8단계로 최대 줌을 당긴 컷입니다.
줌 기능 또한 탁월하죠? ^^  
사진을 보면서 느끼지만, 정말 웬만한 똑딱이 디카 부럽지 않죠? ^^
베가폰 들고서 '날 사진 작가라 불러다오!' 라고 떠들어도 괜찮을 듯 한데요? 하하.
베가폰엔 다양한 장면모드와 세부설정 모드가 있는데요.
오토포커스 기능도 있구요. 종전 시리우스를 소개하면서 그 기능을 언급한 적이 있기에 따로 다시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시리우스폰의 점, 점, 점! (좋은 점, 나쁜 점, 이상한 점) 포스팅을 참고하세요.

폰에 달린 렌즈는 카메라 용도만 쓰면 섭하죠!

왜 섭하냐구요? +_+ QR코드 리더 어플인 스캐니가 있으니 말입니다. 무가지 신문을 보다가도 쉽게 접하게 되는 QR코드. 이제 우리 손엔 베가폰이 들려 있으니, 스캐니를 실행시켜 찍어봐야죠. scany는 안드로이드마켓에서 검색하시면 쉽게 다운로드 가능하답니다. ^^

'어플로 스캔하세요.' 라는 문구가 보이죠? 스카이 행성을 스캐니(scany)를 실행시켜 찍으면 차승원의 풀스토리를 볼 수 있다고 하네요. 오홍. 재밌겠다.
코드를 박스에 맞추면 자동으로 초점을 맞추고 인식한답니다. 그럼 전 왜 이렇게 비스듬하게 대고 있는걸까요? 의문이 생기시죠? 
몇 번 시도했는데 너무 빨리 인식하다 보니 제가 사진 찍을 타이밍이 좀처럼 -_-;;;;
그래서 일부러 사진을 찍기 위해 비스듬하게 대고 있는 모습을 찍었습니다.  
짠! 찍고 나니 이렇게 자동으로 해당 사이트로 이동하네요.
요즘 부쩍 QR코드를 활용한 이벤트도 많이 하고 있고, 무가지 신문이나 지하철을 타고 가다 보면 각종 광고를 통해서도 QR코드를 쉽게 접할 수 있답니다. ^^
이제 QR코드도 놓치지 말고, 궁금하면 바로 스캐니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해 쿡! 갖다 대어 보세요.
+ 덧) 여기서 잠깐 쉬어가기 미션. scany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하셨다면, 제가 생성한 버섯공주 QR코드 한번 읽어 보세요. ^^

안드로이드폰, 베가! 구글 앨범도 내 마음대로!

베가폰은 잘 아시겠지만 안드로이드폰입니다. 그리고 google의 계정을 이용하는 것도 잘 아실 것 같아요. +_+ 흐흐. 혹시 구글 계정 연동해서 잘 사용하지도 않는 지메일 뚫어져라 보고 계시진 않나요? 이왕이면 구글 계정을 적극 활용하여 지메일도 이용하고 구글 스케줄러도 활용하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지만 그것도 아니라면 피카사를 활용하여 구글의 웹앨범을 폰과 연동하여 활용하는 것도 상당히 좋을 듯 합니다. 제가 그렇게 활용하고 있거든요.  

구글 웹앨범인 Picasa를 이용해 이 웹앨범에 이미지를 올려 놓으면 베가폰의 다른 설정 없이 알아서 이 웹앨범을 불러 온답니다. DSLR이나 다른 촬영기기를 통해 촬영한 이미지도 이 웹앨범에 올려 놓기만 하면 별도로 USB로 베가폰에 옮겨 놓지 않아도 바로바로 확인이 가능하니 참 요긴합니다. +_+ 이게 다 구글 계정과 연동이 되기 때문이죠. 
친구들에게 보여주고 싶은 사진이나 전달하고 싶은 사진이 있으면 미리 Picasa를 활용해 웹에 올려 놓고 베가폰만 들고 총총총 나가면 됩니다. 
친구에게도 범프 어플리케이션이 설치 되어 있다면 그저 베가폰을 살짝 흔들기만 하면 사진 전달까지 끝! 참 쉽죠잉?

문자 사용량이 많은 당신, 미니 티월드 어플을 깔아야 하는 이유!

베가폰을 사용하고 있는 당신은 당연 T world의 고객이겠군요. 뭐 너무 당연한 이야기를 하고 있죠? 전 올인원 45 요금제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뜬금없이 웬 요금제 이야기냐고 하시겠죠? 얼마전 35 요금제를 사용하다 확인해 보니 의외로 제 통화량이;;; 꽤 많더군요. 직장 내에서도 이 폰을 사용하다 보니 그런가 봅니다. 그래서 35 요금제를 했을 경우와 45요금제를 적용했을 때의 금액 차이를 계산해 보고 45 요금제로 옮겨왔답니다.
제가 이 결정을 내리기 전까지 지속적으로 T world를 통해 무료 잔여량을 확인했는데요.의외로 이 사실을 잘 알고 있으면서도 상단의 3G 작동 표시를 보고서는 무료잔여량 확인하려다 데이터 요금 나간다며 덜덜... 하시던데, 괜찮아요. 데이터 요금이 무료거든요. ^^  요 녀석. 귀엽게도 미니 티월드 어플리케이션으로 가볍게 등장했답니다.

티스토어로 접속하셔서 미니 T world를 검색하셔서 다운로드 하시면 됩니다. 

"에이, 난 진작에 바로바로 무료 잔여량 확인 가능한 거 알고 있었어. 어플리케이션 없어도 티월드 접속하면 확인 가능한걸." 하시겠죠. 네. 그런데도 제가 굳이 어플리케이션 설치를 강추하는 이유는. 다름 아닌. 무료문자 때문이랍니다.
이 무료 문자는 본인의 요금제 내에서 나가는 무료 문자와 별도로 웹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웹 무료 문자랍니다. 이왕 문자 보낼 거 무료면 더 기분 좋잖아요!!! +_+
문자 사용량이 많은 분들이라면 꼭! 이 어플을 통해 무료 문자를 마구마구 날려주세요.
역시, 이왕이면 빠른 문자질을 위해 첫화면 설정은 기본이겠죠?

헉헉. 이것저것 구구절절 이야기를 하다 보니 또 포스팅이 너무 길어져 버린 것 같아요.
이 외에도 베가폰을 활용해서 구글계정과 연동하여 할 수 있는 기능도 너무 많고 GPS 기능을 비롯한 유용한 기능이 많이 탑재되어 있습니다. 기회가 되면 또 포스팅하여 소개하도록 할게요. ^^
제 글이 유용하셨다면 추천 버튼 쿵! 눌러 주시는 것 잊지 마시구요. 그럼 전 이만! 쓩!

무료로 문자 보내기, 멀리서 찾지 마세요-!

문자 주고 받기 어떻게 하고 계신가요? 외부에 있다면 폰으로 서로 문자를 주고 받는 건 어쩔 수 없지만, 컴퓨터가 켜져 있고 인터넷이 연결된 상태라면 폰으로 문자를 주고 받는 것 보다는 웹으로 주고 받는 것이 훨씬 유용하죠.

한 가지 팁을 드리고자 합니다. 이미 아실 분들은 다 알고 계시겠지만 말이죠. ^^

일단 대부분의 시간을 저 같은 경우, 직장에서 보내기 때문에 (9시부터 저녁 6시까지는 직장에 콕) 외부에서 문자가 오면 곧바로 폰을 열어 문자를 확인하고 보내기 보다는 웹으로 문자를 확인하고 웹으로 문자를 보냅니다. 상당히 편리하더군요.

여러 방법이 있습니다만, 몇 가지 소개 할게요.

통신사 웹사이트를 통해 직접 문자 발송

 

 

KT, SHOW, SKT, LGT 등 하나쯤은 있는 통신사 계정을 보유하고 계시면 웹페이지를 통해 바로 문자 발송이 가능합니다. 저 같은 경우, 제 폰 SHOW, 인터넷 통신사 하나로통신의 하나포스닷컴 등을 즐겨찾기로 추가해 두었습니다. 즐겨찾기 내 '개인_모바일' 폴더로 들어가서 남은 문자 수 확인 후 바로 보내는 거죠.

어머니의 계정 또한 제가 관리하고 있기에 잔여 문자수가 부족할 경우, 어머니의 계정으로 들어가 문자를 발송하기도 합니다. 어찌 보면 적은 금액으로 느껴지지만 문자 하나 발송할 때마다 20원의 요금이 휙- 휙- 날아간다고 생각하니 아찔하더군요.

  

통신사에서 지원하는 메신저를 통해 발송

하나포스닷컴의 경우, 별도의 핑거톡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 핑거톡 다운로드 : http://smszone.hanafos.com/fingertalk/




















바로 다운로드 받아 네이트온으로 문자를 발송하는 것처럼 메신저 형태로 발송 가능하도록 도와줍니다. 상당히 가벼워서 사용하기가 편하더군요.

제가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능이죠. 문자를 확인하는 것은 물론, 문자를 발송하는 것도 전 이미 상당히 많은 문자를 소모하여 이번 달(10월)엔 9건 밖에 남지 않았군요;

제약이 있다면 '하나포스이용자에 한해' 라는 제약이 있다는 거죠.

"나 하나포스 이용고객 아닌데?"

걱정하지 마세요.

이와 더불어 Windows Live(MSN이나 Hotmail 계정이 있다면)를 사용하신다면 하단의 문자를 클릭하여 요긴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MSN 창 하단을 보면 네이트온처럼 문자라는 이모티콘이 위치해 있습니다.

앞서 설명드린 하나포스 외에 KT(SHOW)를 비롯하여 SKT, LGT를 설정하여 손쉽게 메시지를 발송할 수 있습니다. 기존 웹사이트는 크게 창을 차지하고 있는 상태에서 발송하는 반면 메신저를 이용할 경우 작은 창으로 보다 수월하게 발송할 수 있습니다.  

MSN 하단을 보면 "문자"라고 있습니다

본인이 설정하고자 하는 통신사를 택하여 설정하면 됩니다


SHOW로 폰 메신저에 접속했습니다


잘 알고 계실 네이트온 문자 발송 서비스 또한 빼놓을 수 없죠!

역시 문자 이모티콘을 클릭하면 팝업창이 뜨죠

SKT 인증회원이라면 정말 요긴한 서비스죠!

 기타 무료 문자 메시지 제공 웹사이트 이용하기

이 외 무료 문자 메시지를 제공해 주는 다양한 사이트가 존재합니다. 일부 카드사의 경우 SMS 서비스를 지원하기도 하더군요.

저의 경우, 아싸컴이라는 웹사이트를 통해 회원가입만으로 하루 10건씩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기에 종종 이용합니다. 간단하게 오늘의 미션을 수행하기만 하면 된답니다.
하단 우측과 같이 미션이 주어집니다. "PC를 이용해 DVD를 관람해 보셨습니까?" 해당 질문에 "네"라는 답변을 달자 무료 10건이 바로 충전이 되는 식입니다.


http://www.assacom.com

미션에 "네" 라고 달았을 뿐인데...


또 하나의 사이트는 파란 웹사이트입니다. 파란의 경우, 파란 메일 이용량에 따라 SMS를 제공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일단 회원가입하면 30건이 기본으로 제공되며 파란메일의 매월 사용량에 따라 무료 SMS를 최소 30건에서 최대 300건까지 주는 방식이죠.

http://mailsms.paran.com

파란메일 이용량에 따라 최대300건의 SMS 발송 무료!



무료 문자를 발송할 수 있는 사이트를 아냐는 친구의 질문에 의외로 모르는 분들도 많이 계실 것 같아 이렇게 제가 아는 정보 내에서만 정보를 공유합니다.

분명 이 외에도 다양하게 무료로 문자를 발송할 수 있는 방법이 있겠죠? ^^

분명한 것은, 가급적 믿을 수 없는 사이트에 무료 문자를 발송하기 위해 신규 가입하시기 보다는 현재 본인이 보유하고 있는 계정을 충분히 활용하시면서 무료 문자 메시지를 이용할 수 있는 사이트를 찾아 보시길 권유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