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MS 송수신을 위해 일일이 3G를 켜 줘야 하나?

기존 피쳐폰을 사용하던 친구에게 스마트폰을 선물해 주게 되었는데요.

제가 피쳐폰을 사용하던 친구에게 스마트폰을 선물해 주며 누차 강조한 것은 바로 데이터요금에 대한 우려였습니다. 현재 사용하고 있는 피쳐폰에 맞춰진 요금제로는 혹여 3G를 실수로 켜거나 사용할 경우, 과도한 요금이 책정될 수 있으니 요금제를 데이터사용량을 감안하여 요금제를 변경하거나 3G를 켜지 말고 와이파이존에서 가급적 사용하라는 것이었죠. 이 와중에 친구에게 돌아온 대답은.

 

"알겠어. 요금제 변경까진 필요 없고, 3G를 항상 꺼둘게. 대신, 인터넷이나 기타 서비스를 이용 하고 싶을 땐 와이파이 지역에서 와이파이만 켜 두면 되잖아."

내심, '그래. 그렇게 하면 큰 걱정은 없겠지.' 라고 넘어갔지만, 친구에게 곧이어 연락이 왔습니다. 이런 저런 이벤트에 참여도 하고 친구들 사이에서 기프트콘과 MMS를 자주 이용하는 친구이다 보니 어떡하냐며 말이죠. -_-;;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계시는 분들이라면 아마 대부분 알고 계실거에요. 3G가 켜져 있지 않은 상태에선 MMS가 송수신 되지 않는다는 것을 말이죠. 

MMS 발송 테스트 - SKY 베가폰

친구들이 보내준 기프트콘과 장문의 문자인 LMS, 그리고 멀티미디어나 사진을 첨부한 MMS를 보내주는데 3G가 꺼져 있는 상태에선 송수신할 수 없으니 어쩔 수 없이 3G를 켜야 하는 상황이 된 거죠. (와이파이로도 송수신할 수 없답니다. 오로지 3G를 켜야만 수신, 발신이 가능해요.)

 

"재빨리 3G를 켰다가 꺼야지. 어쩌겠어." -_-

저도 상당히 무책임한 말을 던질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러던 중, 옵티머스2X를 이용하며 지금까지 제가 사용하던 기존 스마트폰과 다른 점을 발견했습니다. +_+

남자친구와 문자를 주고 받을 때 종종 장문의 문자를 수신, 발신 하기도 하고 사진을 첨부하여 메시지를 보내기도 하는데요.

 

아무 생각 없이 3G를 켜두지 않은 상태에서 남자친구에게 사진을 첨부해서 문자 발송 버튼을 누르는 순간, 번뜩 생각났습니다.

"맞다! 3G 켜야 되는데!" ㅠ_ㅠ

지금까지 사용해 온 스마트폰 처럼 [3G 설정이 해제 되어 있어 송수신이 불가능합니다] 라는 문구가 뜰 줄 알았는데... +_+

어라? 자동으로 3G로 연결이 0.01초 정도 되는 듯 하더니 발송 완료됨과 동시에 3G가 알아서 꺼더군요. 헙! 그럼, 그 동안의 스마트폰은 그럼 왜 진작 이렇게 출시하지 못했던 걸까…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이제는 옵티머스2X를 기점으로 기프트콘이나 MMS를 송수신시 일일이 3G를 켜고 꺼야 하는 번거로움에서 벗어나는 것 같습니다.

아무리 사람의 손놀림이 빠르다고는 하지만 MMS나 기프트콘 수신을 위해 3G를 켰다가 끄는 시간 동안 자신도 모르게 실행시켜 놓은 데이터 요금을 사용하는 어플이나 웹을 열어두어 요금 폭탄을 맞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요. 이제 그런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될 듯 합니다.

 

어찌보면 소소한 기능이지만 이 조그만 기능 하나가 주는 편리함은 직접 경험해 보지 않으면 알 수 없죠. +_+ 이제 더 이상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MMS 수신이 되지 않을까봐, 기프티콘이 수신 되지 않을까봐 걱정할 일은 없을 듯 하네요.

옵티머스2X가 이러한 기능을 반영했으니 이후 출시되는 스마트폰은 모두 자동수신발신이 가능하도록 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

 

“본 글에 소개한 제품은 리뷰용으로 LG전자로부터 무상 제공 받았습니다”

스카이 스마트폰 베가, 일상 속 사용기 1탄 [SKY VEGA/IM-A650S/안드로이드 베가폰 사용후기]

팬택의 SKY VEGA (IM-A650S) 체험단으로 참여하여 작성한 사용후기(리뷰)입니다.

아무래도 스마트폰을 처음 구입하시는 분들은 도대체 통화만 가능하면 되지, 스마트폰을 왜 사려 하는거냐? 라고 의문을 가지실 것도 같습니다. +_+ 흐음. 스마트폰으로 대체 할 수 있는게 뭐길래?! 그래서, 이번엔 일상 속, 제가 베가폰을 이것저것 사용하던 모습 그대로를 담아 보여드리려 합니다. 일상 속 사용기 1탄입니다. +_+

베가폰, 본격적으로 사용하기 전에!

우선, 제가 베가폰을 수령하자마자 제일 먼저 한 일은 밝기와 화면시간 제한입니다. 종전에 사용해 오던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도 깨달았지만 와이파이나 3G를 통해 웹서핑을 자주 하면서 전력소모가 많다보니 조금이라도 그에 따른 전력 소모를 줄이고자 화면 밝기를 줄인다 해도, 화면 시간 제한을 짧게 한다고 해도 전혀 문제가 되지 않기에 최대한 절전모드로 활용하는 거죠.  

마찬가지로 3G나 와이파이를 사용하지 않을 때에는 꺼두는 것이 좋답니다. 그리고 개인적으로 스마트폰으로 회사 업무 메일이나 개인 메일을 모두 연동시켜 동기화하여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개인 보안을 위해 꼭 잠금을 걸어 둡니다. 늘 비밀번호 형식만 보다가 이런 독특한 잠금 패턴을 보니 새롭기도 합니다. +_+
비밀번호를 걸어 두는 것과 마찬가지로 본인이 설정해 둔 잠금 패턴을 그대로 인식 시키면 잠금이 해제되는 형식이랍니다. 
 
스카이 스마트폰은 사용자의 라이프 스타일에 최적화된 기능만을 제공합니다. 정전방식의 터치패널을 사용하여 더욱 빠른 반응속도를 구현하였으며, 정전방식의 터치 사용성을 고려하여 크고 시원한 아이콘 스타일로 위젯 및 아이콘을 사용하여 사용자 오류를 최소화 하였답니다.

난 SNS의 여왕! 트위터와 미투데이를 한꺼번에!

개인적으로 블로그를 운영하고 있지만, 블로그와 더불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트위터 입니다. "트위터를 대체 왜 하는거야?" 라고 물으시는 분들도 있지만, 단순히 트위터가 재미만을 위한 공간일수도 있고 사적으로만 사용될 수 있는 공간이 될 수도 있지만 누구보다 먼저 신속한 소식을 접할 수 있고 방대한 지식이 집결되어 있는 공간이라 보셔도 좋을 듯 합니다. 뭐 트위터의 장단점을 늘어놓다 보면 한없이 말이 길어질 것 같으니 이쯤으로 하고. (참고로 제 트위터 계정은 @ok_mushroom입니다. ^^)
베가폰은 SNS 매니저를 제공하여 트위터와 미투데이를 함께 사용하는 유저에게 상당히 좋죠. 트위터를 하다가 미투데이를 하다가~ 트위터 어플 따로 실행, 미투데이 어플 따로 실행할 필요 없이 한꺼번에 관리가 되는거죠. 저 같은 경우 트위터(2), 미투데이(1) 이라고 쓰여 있는 것을 보실 수 있는데 트위터 계정이 2개, 미투데이 계정이 1개를 연동하여 사용하고 있어서 이처럼 보이는 것이랍니다. 자칫 지루할 수 있는 출퇴근 시간, SNS만 보고 있는 것만으로도 시간이 훌쩍 지나가 버립니다. +_+

뿐만 아니라 유튜브를 통해 공유되고 있는 동영상을 보는 재미 또한 쏠쏠하죠~

오- 조회수가 후덜덜.

태양, 몸 좋군. +_+

이거 또 캡쳐 하다 보니 -_- 절대 고의가 아닙니다. 우연히 캡쳐한 장면이... (더 이야기 하면 변명 같으니 조용히 넘어갈게요)
이렇게 유튜브를 보며 재미있는 동영상이 있으면 이 동영상의 링크도 SNS 매니저를 통해 바로바로 지인들에게 링크를 공유하여 함께 볼 수 있죠. ^^

안드로이드 마켓과 티스토어를 통해 재미있는 게임 잔뜩!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항상 손에 애지중지 가지고 다니던 아이팟을 놓았습니다. 안드로이드 마켓이 활성화되면서 아이튠즈 못지 않은 다양한 어플리케이션이 활성화 되어 있기 때문이죠. 아마도 나날이 안드로이드 마켓이 더욱 활성화 되지 않을까 기대됩니다.

그리고개인적으로 요즘 즐겨하고 있는 모바일 안드리오에요. 슈퍼마리오와 유사하죠? +_+

"어? 난 안드로이드 마켓 들어가도 게임이 안보여요!!" 하시는 분들을 위해 껍데기님의 블로그를 추천드립니다.
마이마켓이라는 어플(안드로이드 마켓 검색어 : My Market)을 다운로드 받으면 제가 설치한 동일한 게임을 잔뜩 다운로드 받으실 수 있답니다. 아마 다운로드 할 게임이 너무 많아서 고민 좀 하셔야 될 것 같습니다. 푸핫. 마이마켓이라는 어플에 대한 소개는 껍데기님의 사이트에 더욱 자세히 나와 있으니 참고하세요! http://neoskin.tistory.com/2182 : 껍데기님의 껍데기의 거시기세상!

끝없는 웹서핑, 웹 이미지 다운로드도 마음껏!

웹서핑에 워낙 최적화 되어 있다 보니 기존 사용하던 스마트폰과 비교했을 때 쌩쌩 돌아가는 가벼움이 마음에 쏙 들더군요. 문득, 홈 스크린 액자 위젯의 이미지를 바꾸고 싶은 욕구가 활활!
웹서핑도 마음껏 즐기고 웹에 등록되어 있는 이미지도 바로바로 다운로드 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이미지를 다운로드, 편집하여 자신의 홈 스크린 액자 위젯에 등록도 할 수 있답니다. 웹페이지를 열고 베가폰 모델인 차승원씨를 검색해 볼게요.

'차승'까지만 입력해도 바로바로 뜨는 '차승원', 오- 속 시원해라- 그래! 이거거덩! 마음에 쏙 드는 이미지 발견!
이 이미지를 베가폰에 저장하는 방법은 아주 간단합니다. 다운로드 받고자 하는 이미지 위에 손가락 하나 올려 놓고 꾸욱~ 눌러 주면 다운로드가 가능하답니다. 컴퓨터에서 볼 때와 마찬가지로 이미지를 새 창으로 열어서 보겠는냐? 혹은 다운로드를 할 것이냐? 라고 물어보는 것과 마찬가지죠? 전 다운로드 할거에요! 왜냐? 제 바탕화면 액자 위젯에 차승원씨의 얼굴을 쏙! 집어 넣을 거 거든요.
그렇게 다운로드 하고 나면 이렇게 이미지 다운로드 폴더에 저장된 차승원씨의 이미지를 볼 수 있습니다. 종전 제가 다운로드 받은 이미지도 함께 다운로드 되어 있네요.
이렇게 이미지가 다운로드 완료가 되면! 바탕화면의 액자 위젯으로 돌아와 사진 불러오기를 택해 해당 이미지를 불러와 넣기만 하면 된답니다. 액자 모양도 본인이 원하는 스타일로 바꿀 수도 있구요.
나름 다이어트 욕구를 불러 일으키고자 예쁜 여자 연예인의 사진을 다운로드 받아 위젯에 넣어뒀는데 어째 변태 같기도 합니다.
저, 남자 아니에요. 여자 맞습니다. 맞고요. -_-;;; 두 손가락을 터치하면 이처럼 사이즈 조절이 가능하도록 뜬답니다. 본인이 원하는 부분을 중심으로 사진을 편집하여 저장하면 되겠죠?
흐음. 멋지군요!!!
시계 위젯도 차승원씨의 이미지와 어울리게 바꿔봤습니다. +_+
이렇게 본인이 카메라로 촬영한 다양한 이미지도 불러 올 수 있지만 웹서핑을 하다가 마음에 드는 이미지가 있을 때 바로바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고 액자 위젯으로 불러 올 수 있답니다.

베가폰을 사용하면서 느낀 것은 정말 별 것 아닌 소소한 것이라 생각하고 넘길 수 있는 부분도 스마트폰을 실제 사용하는 사용자의 입장에서 많이 배려 한 것을 엿볼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사용하면 사용할 수록, 와! 이런 것도 있네! 라며 감탄을 했습니다. ^^ 

연이어 일상 속 스마트폰 사용기 2탄을 소개할게요. 구구절절 쓰다 보니 엄청 길어져 버렸네요. +_+

아래는 안드로이드 어플인 appmonster 소개 동영상입니다. 스마트폰에 열심히 깔아 놓은 많은 어플리케이션을 백업해 주는 툴이라고 보시면 될 듯 합니다. 베가폰 유저분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