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안의 노래방? 스마트폰 노래방 어플 등장, 톡송(TokSong)

노래방어플-톡송(Toksong) 

남자친구와 종종 노래방을 찾곤 합니다. 평소 노래 부르는 것을 좋아하다 보니 말이죠. 연애 초기엔 남자친구에게 노래방에서 사랑의 세레나데(응?)를 들려주곤 했는데 말이죠. (아득히 먼 옛날~ 옛날~) 그리곤 우울할 때면 남자친구에게 "노래 불러줘!"라고 떼를 쓰곤 했던 것 같아요. 폰을 통해 들려 오는 감미로운 남자친구의 노래를 들으며 잠들었던 기억도 있고요. +_+ 오홍홍.
 

앱포스터에서 통통튀는 어플이 등장했습니다. 노래를 좋아하는 저희 커플을 위한 어플인가요? 바로 톡송 어플인데요. 톡송은 노래방에 있는 모든 노래들을 서비스하고 있어요.

 


정확히, 톡송은 단순한 노래방 서비스가 아니라 노래를 통한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입니다. 노래를 혼자 부르는 것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라 부른 노래는 톡송의 타임라인에 남아서 다른 사람들이 제 노래를 들을 수 있는 거죠. 전 기존 와글 아이디(@mushroom)가 있어서 어렵지 않게 로그인 성공! 와글 아이디가 없어도 간단한 정보만 기재하면 바로 가입이 가능해요.

가입 후, 시스템 설정을 통해 페이스북, 트위터와 연동도 가능하답니다.




톡송은 다른 사람들이 부른 노래를 듣는 것도 가능해요. 최신순으로도 들을 수 있고, 랭킹순으로도 들을 수 있어요. 같은 노래를 들으면서 이야기를 나누고 서로 친구가 될 수 있습니다. +_+

노래를 하고 싶거나 톡(이야기)하고 싶다면, 녹음하기 버튼을 살포시 눌러주세요.



오디션의 주인공, 오디션의 심사위원이 되어 보는 재미


저도 밤늦은 시각, 새벽에 톡송을 실행시켜 집에서 마구 질러댔습니다. 혹여 가족이 잠에서 깰까봐 살살 불렀더니 반주에 목소리가 파묻히더라고요. 엄;;; 자고로 '송은' 대낮에 하고, 새벽엔 '톡'이나 해야겠어요. -.-

개인적으로 가사를 정말 못외우는데요. 톡송 어플은 노래방에서 부르는 것처럼 가사가 스마트폰 화면에 다 뜨니 너무 좋더라고요. 최신곡은 바로 업데이트 안되는 것 아닐까? 싶었는데, 부르는 노래를 검색하니 검색하는 곡마다 팍팍 뜨니 노래부르는 재미도 쏠쏠했어요.



어쨌건, 이처럼 노래로 음성으로 소통하는 재미는 트위터나 페이스북과 또 다른 재미가 되겠죠? 오디션의 주인공이 될 수도 있지만, 오디션을 직접 개최하는 재미도 쏠쏠합니다.
오디션 개최하기를 누르고 검색어에 주최하고 싶은 노래의 제목이나 가수를 넣고 검색!



선정기준을 명시한 후 확인을 누르면 개최가 된답니다. 잠못 이루는 새벽녘엔 댄스곡보다는 감미로운 김동률 노래가 듣고 싶어집니다.
잘 부르는 사람 요기요기 모여라!


오디션을 개최하는데 있어 3일권은 3000링, 6일권은 6000링이 필요해요.


종류

비용

상금

참여인원

3일권

3000링

1500링

10명

6일권

6000링

3000링

20명

 



노래를 들어보고 너무 성의가 없거나 노래를 안 부른 파일이 올라왔다거나 노래를 못 부른다거나 하면 퇴장도 가능해요.



톡송 오디션에 녹음된 파일은 노래를 부른 당사자와 주최자만 들을 수 있습니다. 톡송 오디션에 녹음된 파일에 댓글 역시 노래를 부른 사람과 주최자만이 볼 수 있습니다. 다른 사람이 만들어 놓은 오디션에 등록된 사람들의 노래를 들어보고자 했는데, 제가 주최자가 아니다 보니 들을 수 없더라고요.


마찬가지로 톡송 오디션 1등을 뽑는 모든 권한은 주최자에게만 있습니다. 저도 오디션을 잔뜩 개최했답니다. 제가 듣고 싶은 노래, 제가 좋아하는 노래로 오디션을 개최했고, 우승자를 선정하기도 했어요.


제가 좋아하는 가수 눈에 딱 보이죠? 박효신, 김동률, 박정현... +_+ 오홍홍.

제가 개최한 오디션이라는 생각에, 제가 심사자라는 생각에, 노래 한 곡, 한 곡 끝까지 귀기울여 들어 보고 1등을 선정했어요.


퇴근 후, 새벽녘까지 잠이 오지 않아 '김동률'의 감미로운 '감사'라는 곡을 오디션을 걸었는데 하루만에 10분이 참여해 주셔서 귀가 호강했습니다.


문득, 궁금해 지시죠? 오디션에서 1위로 선정되면 뭐가 좋길래?!


오디션에서 획득한 상금은 현금처럼! 


오디션에서 획득한 상금으로 뭘하지? 톡송 내에서 '링'은 '현금'과 같답니다. 그리고 실제 이 링을 이용해 선물가게에서 선물을 구입할 수 있어요.



링으로 뭘 살 수 있나 싶어 선물가게를 둘러 봤는데, 요고 진짜 +_+ 제대로 된 선물가게인걸요?   



톡송은 현재 와글과 함께 맥북에어와 크레신 피아톤 헤드폰, 하트콘 상품권 등의 선물을 걸고 노래자랑대회 이벤트를 진행 중이에요. 내가 부르고 내가 뽑는 SNS형 오디션이랍니다. 저도 도전하기 위해 열심히 목청을 가다듬고 있어요. 아! 아!

톡송은 엘르걸 2월호에도 소개가 되었더군요. 오홋! +_+


톡송은 금영노래방에 있는 모든 노래들이 들어있는 오디션형 소셜 노래방 어플. 좋아하는 노래를 선택해 부르면 실시간으로 톡송 타임라인에 저장된다. 다른 사람이 부른 노래도 들을 수 있다. 사람들에게 별점을 가장 많이 받은 사람이 그 노래의 가수왕으로 등극한다. 톡송은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사용이 가능하며, 아이폰으로는 오는 3월부터 만날 수 있다.


노래 듣는 것을 좋아하시나요? 노래 부르는 것을 좋아하시나요?톡송 어플을 이용해 '나름 가수'가 되어 신나게 노래 불러보아요!! ^^

+ 덧) 제가 개최한 오디션(김동률-감사)에서 노래 참 잘 부르시던 이 분! 제가 1등을 드렸는데요. 목소리 정말 감미롭지 않나요? +_+ 우와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