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원들은 모르는 경영자의 속내가 밝혀지다! – 치열하게 읽고 다르게 경영하라

치열하게 읽고 다르게 경영하라.

책 제목에서부터 드러나는 뭔가 의미심장한 느낌! 솔직히 직장생활을 하고 있는 저이지만 가끔은 "나도 내 사업 한번 해 볼까?" 라는 생각을 품곤 하는데요. 그런 제 마음이 고스란히 반영되어 이 책을 접하자 마자, 마구 마구 읽어 내려가다 보니 출퇴근길, 지하철로 오가는 두 시간 만에 뚝딱 해 버렸네요.

보통 일반적인 경영서적은 지루하고, 일반적인 자기계발서는 너무 뜬구름 잡는 이야기가 많은 반면, 이 책은 철저하게 현실과 수많은 책에 담긴 실질적인 사업과 경영에 대해 소개하고 있습니다. 그럴 만도 한 것이 이 책의 지은이인 제이슨은 8년이 넘도록 매년 50~ 100권씩의 경영 관련 서적을 읽는 왕성한 독서력을 지니고 있으며 이를 곧 서평으로 고스란히 블로그에 올려 파워블로거로 활동중인 인물이더군요. 또한 현재 소프트웨어 서비스 업체를 운영 및 경영자문업을 하고 있고, 하버드 비즈니스 리뷰 연구 모임의 멤버이자, 경영독서클럽 마스터로 활동 중이라고 합니다.

"나는 책에서 읽은 다른 경영자의 이야기, 경영 이론가의 주장도 하나의 텍스트이고, 자신의 경험도 텍스트이고, 술자리에서 만난 다른 사장들의 이야기도 텍스트라고 생각했다."


표지 첫 장에서 보게 되는 지은이의 마음가짐부터가 얼마나 책을 사랑하는지, 얼마나 책을 통해 많은 것을 느끼고 배웠는지를 함축적으로 보여주는 것만 같았습니다. 총 330페이지로 많다면 많은 페이지수임에도 전혀 지루하지 않았습니다. 너무 쉽게 술술 읽혀졌고 그만큼 어려울 수 있는 사업 운영 부분을 이해하기 쉽게 쓰여진 서적이어서 마음에 쏙 들었습니다.

치열하게 읽고 다르게 경영하라 - 10점
제이슨 지음/빅슨북스

사업시작하기/전략/운영/혁신/투자, 재무, 회계/직원 채용과 관리/자동화와 시스템/리더십/부자본능 이야기/사업에서의 운/베스트 프렉티스/사업리더에게

이와 같은 목차로 첫 사업 시작하기 단계에서부터 운영, 전략, 마지막으로 사업리더인 사장에게 하고픈 말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책 리뷰인만큼 책의 모든 내용을 소개해 드리기 보다 제가 읽었던 인상 깊었던 문구 중심으로 간략하게 소개해 드릴까 합니다.  

직원채용과 관리 – 직원을 일단 고용했으면 믿고, 최고의 대우를 해 주어라

차라리 '직원들이 업무시간에 포르노 사이트를 보려 한다면, 포르노 사이트를 찾는 데 걸리는 시간을 단축하기 위해서 그 사이트 주소를 정리해서 알려주는 게 어떻겠느냐' 는 SAS경영자의 말을 상기하라. P. 183

그만큼 회사는 직원들을 믿어야 하고, 업무 성과와 결과에 대해서만 요구해야지, 과정에 대한 과도한 통제는 오히려 반감을 사고, 생산성을 떨어뜨림을 비유적으로 언급해 놓았더군요.

상당히 파격적인 비유이면서도 와 닿는 표현이라 읽으며 매우 감탄했습니다. +_+

부자본능 이야기 – 성공한 사업가로부터 배우자

대부분의 처세론이나 성공학은 성공한 기업가가 쓰지 않음을 언급하며 사업적 성공을 위해서는 실제로 창업하여 성공한 사람의 이야기를 참고할 것을 언급하며 구체적으로 지은이가 읽은 성공한 사업가가 저술한 서적을 통해 배운 바를 소개해 놓았습니다. 예를 들어 함께 일할 사람을 찾을 때 친척, 학연, 과거의 인연으로 같이 일할 사람을 찾기 보다는 일하면서 만난 신뢰할 수 있는 사람과 같이 일을 할 것이라 던지, 지나치게 똑똑한 인재를 끌어 들이는데 힘을 빼는 것보다 인간 능력의 한계를 파악하고 평범한 인재들이 모여서 충분히 할 수 있는 사업전략, 현명한 계획 등을 짜는데 더욱 공들일 것을 소개하고 있습니다.


결국, 대표이사가 많은 짐을 지고 있는 상황은 스스로 자초한 것이고 무리를 하고 있다고 생각하고 전략을 점검해야 하는 것임을 알리고 있더군요.

투자재무회계 – 현금흐름 관리가 중요한 이유

솔직히 사업을 함에 있어서 재무회계 부문이 가장 큰 고민이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회계학과나 관련 전문 교육 과정을 밟았다면 모를까 일반 관련 공부를 전혀 한 적 없는 일반인이 사업을 운영하려고 할 때 막상 재무회계적 지식이 전혀 없다면 가히 사업 시작의 엄두를 내기가 쉽지 않을 텐데요. 이처럼 궁금해 하지만 그 분야가 어렵게만 느껴져 망설이게 되는 예비 사업가, 혹은 사업가에게 보다 알기 쉬운 표현과 용어로 깔끔하게 정리하여 소개하고 있습니다.

사전에 자금규모에 대해서 예측하고, 매출에 대해서 보수적으로 계획을 세워라.
P. 160

다른 것들은 위임하더라도, 현금흐름에 대한 관리는 반드시 사장이 직접 주시하고 있어야 한다. P. 161

새로운 사업을 중독처럼 벌이면서 조직을 망하게 하는 초보 경영자의 함정에 절대 빠지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 P. 161


이 책을 통해 한 회사에 소속되어 업무를 하는 한 사람의 직장인이 아닌, 한 회사를 경영하는 경영인의 입장이 되어 회사를 돌아보고 이런 저런 생각을 해 볼 수 있는 기회가 된 듯 합니다.

또한 책을 읽으며 군데 군데 참고로 한 참고 서적에 대한 정보까지 나와 있어 원한다면 언제든지 관련 서적을 읽을 수 있도록 도움을 주었습니다.

마지막 페이지에는 따로 [이 책에서 소개한 서적들]이라고 하여 소개된 서적을 출판사, 저자, 출판일로 구체적으로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 책을 다 읽고 마지막 장을 덮으며 정말 수십 권의 책을 읽은 것 같은 기분과 웬만한 경영 서적을 통해서도 접할 수 없었던 실질적인 정보를 많이 얻고 배운 것 같아 뿌듯함을 굉장히 많이 느꼈습니다.


정말 첫 사업을 계획하고 있거나 지금 사업을 하고 계시는 분들이라면 강추하고 싶은 책이네요.
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