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첫사랑을 만난 친구, 알고 보니

제가 블로그와 트위터를 시작하면서 많은 분들을 알게 되었고, 그런 좋은 분들과 인연을 오래 이어 나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종종 하곤 합니다. J

♪팔로미~♬팔로미~나를 따라 팔로미~

트위터를 하면서 많은 사람들의 멘션을 보고 알튀(RT)를 날리며 소소한 일상 속 재미를 찾고 있습니다. (RT는 한 사람이 언급한 내용을 그대로 다시 다른 사람들에게 더 널리 퍼뜨려주는 것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정말 보다 보면 충격적인 뉴스에서부터 배꼽 잡고 깔깔 거리며 웃어야 하는 소식까지 정말 다양한 이야기를 트위터로 접할 수 있다 보니 그 재미가 상당합니다. 거기다 뉴스로 뜨기 전에 트위터로 접하는 하는 소식이 빠르다는 것을 나날이 체감하고 있습니다.

그 뿐 인가요. 많은 사람들이 트위터라는 매개체를 두고 접속하다 보니 다양한 방면으로 뛰어난 역량을 지니신 분들을 한 자리에서 만날 수 있다는 것은 정말 매력적이죠. 캬~

그런데 막상 지인 중 트위터를 하는 사람을 찾기란 쉽지 않습니다. 트위터가 대중화 되긴 했지만 그래도 여전히 트위터는 '어렵다'라는 생각으로 인해 쉽게 발을 들여 놓으려 하지 않더군요.

그런 제 친구들 중 한 명이 트위터에 관심을 보여 마침 솔로인데다 외롭다고 외롭다고~ 노래를 부르기에 기본적인 몇 가지만 알려주고 최대한 많은 사람을 팔로(follow)하고 이야기를 듣고 나누다 보면 외로움도 싹 사라질거라며 트위터를 추천해 주었습니다. "일단 트위터의 세계에 발을 넣어봐!" 라고 친구 등을 떠민 셈이죠. (제대로 알려주진 않고) 쩝.

그렇게 등 떠밀다시피 트위터의 세계에 들어오게 하고선 5개월 정도 지났나 봅니다. 갑자기, 그 고향 친구에게 다급한 목소리로 연락이 왔습니다.

"나 찾았어!"
"무슨 말이야?"
"트위터! 트위터에서!"
"헉! 설마…!"
"응! 어떡해. 완전 떨려."
"어떻게 찾았어?"
"너가 RT한 사람 중에 있었어!"
"엥?"

세상이 아무리 좁다, 좁다, 하지만 이런 우연이 있을 수 있을까요? 소름 쫘악- 평소 좋은 글이나 재미있는 글이 있으면 혼자 낄낄거리며 보다가 RT를 하여 다른 사람들에게도 알리곤 하는데 하필 그렇게 우연히 제가 RT한 사람 중에 그 사람이 있었던 거죠.

트위터와 페이스북도 연동이 되다 보니 마음만 먹으면 찾고자 하는 인물에 대한 기본 프로필 확인에서부터 지금 현재 여자친구, 남자친구가 있는지 조차 파악이 되죠.

'자유로운 연애 중' 은 뭘까? +_+

덜덜. 마침 그 분은 페이스북을 트위터와 연동을 시켜 둬 친구가 급 흥분해서는 여자친구가 없다는 사실을 강조하며 어찌해야 할 바를 모르더군요. 트위터 연애당까지 가입되어 있다는 것도 알아낸 친구. (어째 이 친구, 스토커처럼 느껴지기도 합니다-_-;;)


트위터. 한번 그 사람이 누구인지 조금의 힌트로 알게 되면 정말 그 사람이 언제 어느 때에 무슨 일이 있었고, 어디에 있었는지 조차 파악이 되는 무시무시한 서비스라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덜덜. '미니홈피 저리 가라' 수준인데요? 하하.
(아직은 이를 이용한 범죄는 없는 듯 하니 다행이지만 괜히 겁부터 나는건 제가 겁쟁이어서 그런거죠? 겁쟁이야~ 겁쟁이야~두리두리두바바~)

아직 잘 모르겠습니다. 이렇게 친구에게 다시 찾아온 우연이 다시 쭉 이어나갈 수 있을지는 말이죠. (우연이라기엔 너무 필연 같아 어떻게 다가가야 할지 망설이고 있네요 : 누가 조언 좀~)

그나저나 너무 신기하네요. 어쩌면 저를 팔로하고 제가 팔로잉 하는 그 많은 사람들 중 또 다른 숨겨진 인연이 있는 지도 모르겠습니다. 이거 왠지 기대되는데요?

제 블로그에 방문하는 분들 중에서도 알고 봤더니 같은 직장 동료, 혹은 이웃 주민, 혹은 학교 동창이더라... 하는 일도 꼭 불가능하지만은 않겠네요? +_+ 정말 세상 넓은 듯 하면서도 참 좁습니다.  

[트위터/SKT/모바일트위팅] 트위터를 폰으로 즐기다

하나. 트위터를 아시나요?

트위터는 이미 작은 블로그로 많이 알려져 있습니다. 저 또한 대세에 따라 냉큼 가입은 했습니다만, 좀처럼 생소한 서비스이다 보니 쉽게 적응이 되지 않더군요.

 
다소 생소한데다 어렵기만 한 트위터 :: 근데 왜 하지?

제가 현재 following 하고 있는 분들 중 이외수 선생님을 비롯하여, CNN, 김연아 선수 등이 있습니다. (브리트니스피어스도 있다는;;) 가까운 블로그 이웃분들과 제가 좋아하는 분야에 다양한 글을 써 주시는 각 분야의 전문인들도 있구요. Following 버튼 클릭 한번으로 본인이 듣고 싶은 이의 이야기를 보다 손쉽게 들을 수 있으니 상당히 편한 툴인듯 합니다. 개인적으로 이외수 선생님의 Following은 정말 탁월한 선택이었다는 생각마저 듭니다. 공감되는 말을 자주 해 주시기 때문이죠.

바로 2시간 전 이외수 선생님께서 올리신 따끈한 소식




아, 그래도 난 도통 트위터가 뭔지 이해가 안돼, 잘 모르겠어, 하시는 분들은 마키디어님의 글을 보시면 보다 이해하기 수월하시리라 생각됩니다.

트위터 사용법 - 트위터의 기초적인 기능 소개 : http://markidea.net/784


둘. SKT라면 모바일 트위팅으로 즐기자

자, 그럼 소개하려고 했던 모바일 트위팅을 소개해 드리죠.
SKT 회원이라면 부가기능 신청 페이지로 가시면 쉽게 신청 가능합니다.


일단 트위터(http://twitter.com)에는 가입이 되어 있어야겠죠? 트위터에 가입되어 있다면, 트위팅 페이지로 고고! http://tweeting.tworld.co.kr 


주의 하셔야 할  것은 트위터에 가입할 당시의 메일 주소/트위터 로그인시 사용하는 메일주소를 기재하는 것이 아니라, Username 을 사용한다는거죠. 


(제 블로그와 동일한 Username을 사용하고 싶었으나, 안타깝게도... 글자수 제한으로 인해 mushroomprinces로 끝나더군요. 마지막 s 는 어디에...=.=)

이렇게 username을 기재하고 비밀번호는 동일하게 한 후, 입장합니다. 

그리고 다음으로 폰 번호 인증을 받아야 합니다. 본인의 폰번호(SKT 사용자만 가능)를 넣고 인증번호 받기를 클릭하면, 트위팅으로부터 인증번호를 받을 수 있습니다. 
인증번호 받기를 누르자 마자 거의 동시에 도착하더군요.  

트위팅 인증번호


인증번호를 기재한 후, 확인을 누르니 인증되었음 알리는 확인 메시지가 뜹니다.
폰이 바뀌거나 다른 폰으로 바꾸고 싶을 경우, 다시 인증받고자 하는 폰으로 재인증을 받으면 됩니다.


인증을 하고 나니, 스타벅스 카페라떼 100% 당첨 팝업창이 뜨네요.
Follower가 5명이면 익일 지급된다고 하네요. =.=


자, 이제 트위팅도 가입했으니, 직접 폰으로 이용해 봐야 겠죠? 음. 택배로 도착한 워크맨에 대한 이야기를 트위터에 소개해 볼까요? 모바일 트위팅 글/사진 등록방법은 문자방식과 NATE 접속 방식이 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제 입장에선 문자 방식이 더 편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데이터정액제 요금에 가입되어 있지 않으니 말입니다)

  • 문자방식(SMS/MMS) : 수신번호 *1234로 글 또는 폰사진 전송
  • NATE 접속 방식 : **1234+NATE 접속 후, 글쓰기 아이콘을 클릭
  • 카메라 필요 없이 폰카로 해당 워크맨을 찰칵!


    폰으로 촬영한 워크맨 사진을 첨부하여 트위터로 보내보겠습니다. (사진을 첨부하면 MMS전송이 되고, 사진을 첨부하지 않고 일반으로 보낼시는 기본 SMS로 발송이 됩니다. SMS냐 MMS냐에 따라 과금이 달리 되니 그 점은 고려하셔야겠죠?)


    이용 요금

    데이터통화료

    -포토/텍스트 1kb 9.1
    *
    안심데이터 및 데이터존프리 가입시 더욱 저렴하게 이용 가능

    문자 글등록
    건당 비용

    -SMS 전송료 20
    -
    텍스트(1,000)MMS 전송료 30
    -
    사진첨부 MMS 전송료 100(저처럼 전송하는 경우입니다)
    *2009
    1231일까지는 문자 등록시 정보이용료 추가없이 건당 전송료만 부과



    이제 받는이의 번호를 *1234로 넣고, 전송버튼만 누르면 끝!


    전송하자마자 제 트위터에도 해당 글이 떴네요. (저를 Following 하는 분들의 트위터에도 제 글이 보여진답니다.)


    이미지를 첨부하여 보냈는데 그럼, 첨부된 이미지는 어디로?! 바로 http://twitpic.com/v542h에 등록되었답니다. 링크를 클릭하니 아래와 같이 폰으로 찍은 사진이 보이네요.


    그리고 엔크린위젯리뷰글보러가기 라고 하여 제가 설정한 링크가 하이퍼링크가 걸려서 뜨기 때문에 바로 클릭하면 해당 페이지로 넘어간답니다.


    셋. FOLLOW ME, 트위터 버튼으로 보다 많은 친구 사귀기

    제 블로그 우측 사이드바 부분을 보시면 날아가는 새가 보이실겁니다. "이게 뭐지?" 하시는 분들도 있으실테고, "트위터 버튼이구나" 하시는 분들도 계실 듯 한데요. 이처럼 블로그에 트위터 버튼이나 배너를 넣어 본인의 트위터를 공유하여 많은 친구를 사귀는 것도 재미있을 듯 합니다.

     
    http://twitterbuttons.com/ 해당 페이지로 가면 다양한 트위터 버튼을 만들 수 있답니다.

    http://twitterbuttons.com/


    본인의 트위터 계정만 넣으면 자동으로 코드를 생성해 주기 때문에 쉽게 트위터 버튼을 생성할 수 있답니다. 짜잔. 아래처럼 말이에요.
     
    트위터, 시작이 어려워 멈칫 거리고 계셨다면 이번에 시작해 보는 건 어떨까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