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음식점으로 유명한 압구정맛집 강호동678찜을 다녀오다 [압구정맛집/강호동678찜/갈비찜/강호동갈비찜]

 

얼마 전, 레뷰 사이트를 통해 눈에 띄는 한 음식점이 자꾸만 눈에 들어왔습니다. 강호동이 운영하는 압구정 맛집으로 강호동678찜 소개가 있더라고요.

* 홈페이지 : http://www.678jjim.com/
* 678찜 신사점  주소 :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636-16
* 연락처 : 02) 517-0678

 

강호동이 음식점을 운영하고 있다는 이야기는 들었는데 정작 어떤 음식점인지는 알지 못했는데 레뷰를 통해 알게 되었고 운 좋게 체험해 볼 수 있게 되었네요. 압구정맛집 강호동 678찜이랍니다.

 


퇴근길, 어머니와 동생과 함께 압구정동으로 향했습니다. 압구정역에서 걸어서 5분 정도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어요.  

강호동 678찜 건물 앞에 주차공간이 마련되어 있고 대기 하는 사람들을 위한 여유 의자가 많이 마련되어 있어서 좋더라고요.

저녁 시간이 한참 지나 느지막하게 향한 지라 사람이 많이 없을 줄 알았는데 꽤 많은 사람들이 있어 놀랐습니다. 보통 예약을 하고 가야 기다리지 않고 먹을 수 있나 봅니다. 외관을 보고서 원목으로 잘 가꾸어진 외부 인테리어가 인상적이라고 생각했는데 내부 또한 나무로 잘 가꿔 고풍스러우면서도 깔끔한 느낌이 마음에 들었어요. (요즘 이사 준비를 하고 있는 터라 인테리어에 관심이 많아요 +_+)


더불어 벽면에 연예인 싸인으로 짐작되는 여러 싸인이 잔뜩! 물론 이 곳을 다녀가신 일반 고객분들이 남긴 흔적도 보이고요. 어린 손님을 위한 유아용, 어린이용 의자도 보입니다.


자리에 앉자 마자 허기진 배를 안고 메뉴판을 펼쳐 주문하기 바빴습니다.
 

강호동 678찜을 먼저 다녀온 사람들의 후기를 보고 참고하여 '어머니 군만두'와 '갈비찜' 순한맛을 주문했습니다. 

전체적인 인테리어 분위기가 나무로 이루어져 고풍스러운 느낌이 드는데 놋쇠 수저와 놋그릇으로 더욱 정갈한 느낌을 주더라고요. 우리나라 전통음식인만큼 토속적인 느낌을 많이 주기 위해 인테리어에 신경을 쓴 것 같아요. 
 

주문을 하고 기다리니 밑반찬이 나왔어요.  


역시 놋그릇과 나무가 어우러져 깔끔한 분위기를 연출해 줍니다. 개인적으로 이 동치미 너무 맛있어서 집에 가져가고 싶더라고요. +_+ 그야말로 새콤달콤!
 

동치미와 계란찜의 맛에 반해 있는 동안 갈비찜이 나왔습니다. 


첨엔 모르고 먹으려고 했는데 이런, 잘못나온거더라고요. 순한맛이 아닌 매운맛이 잘못나왔네요. 
 


막상 음식이 뒤바뀐 것을 알고 순한맛을 받고 나니 맛보지 못한 매운 갈비찜도 먹어 보고 싶다는 생각이 마구마구... 확실히 순한맛과 매운맛의 갈비찜 색상도 다르고 향도 다르더라고요. - 너무 당연한 말을 했나요? -.-

순한 갈비찜은 좀 더 달콤한 맛이 강한 것 같아요. (다음엔 매운 갈비찜을 먹어 봐야 겠어요)


갈비찜 전문점에서 갈비찜을 먹어보지 않아서 그런지 모르겠으나, 솔직히 맛을 보고 놀랬어요. 아니, 맛은 둘째 치더라도 갈비 육질이 예상외로 상당히 부드럽더라고요.

부드러운 육질과 달달한 갈비찜 소스가 어우러져 너무 맛있게 먹었어요.


입안에 넣을 때도 그러했지만, 가위질을 하면서도 육질이 얼마나 부드러운지 알 수 있었습니다. 질기면 가위질이 잘 되지 않을텐데, 육질이 부드러우니 가위질도 훨씬 편하더라고요.
 


개인적으로 뼈에 붙은 살은 가위로 자르지 않고 젓가락으로 들고 뜯어 먹었어요. +_+ 역시 갈비는 뜯어야 제 맛이라며... 
밑반찬으로 나온 여러 반찬과 함께 갈비찜을 먹었어요.
 


종전에 시킨 '어머니 군만두'도 나왔어요.  노릇노릇. 기름기가 자글자글한 군만두입니다. 으하하. 다이어트엔 적이겠지만, 아, 맛으로 따진다면 정말 군만두가 최고죠!  


각종 야채와 고기로 속이 가득찬 군만두! 이미 갈비찜으로 배가 상당히 불러 있었는데 군만두를 워낙 좋아하다 보니 맛있게 다 비웠어요. 만두 3개에 6천원이라는 가격이 다소 부담스럽기도 하지만 말이죠. 맛있긴 정말 맛있더라고요.
 

그리고 어쩌다 보니 갈비찜도 눈 깜짝할 새 다 비웠어요.


처음엔 양 많다- 양 많다- 하고 있었는데 쩝;;; 

왠지 아쉬운 마음에 볶음밥도 1인분을 시켜 먹었어요. 갈비찜을 먹은 용기에 밥을 볶아 주셨어요.
 


역시 눌러 붙은 밥이 맛있어요. +_+

갈비찜은 제가 상당히 좋아하는 메뉴이지만, 갈비찜 전문점을 따로 알고 있지 않아 갈비찜이 먹고 싶을 때도 마땅히 어딜 가야 할지 몰랐는데 이번 기회로 제대로 된 갈비찜 전문점을 찾은 것 같아 기분 좋네요. ^^
강호동 음식점으로 유명세를 탄 강호동678찜이지만, 부드러운 육질과 색다른 특제소스로 갈비찜 메뉴 자체만으로도 충분히 인기를 끌만하겠구나...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근처에 가실 일이 있을 때 들러 보시면 좋을 듯 해요. 늦은 시각에도 사람이 많았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가시기 전에 미리 예약을 하는 게 좋을 듯 합니다. ^^

* 홈페이지 : http://www.678jjim.com/
* 678찜 신사점  주소 : 서울시 강남구 신사동 636-16
* 연락처 : 02) 517-0678

압구정맛집, 육칠팔, 678찜, 갈비찜, 부대찌개, 비빔밥, 강호동, 강남맛집, 압구정, 갈만한곳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압구정동 | 강호동의678찜 압구정점
도움말 Daum 지도

[홍콩반점0410/짬뽕 잘 하는 집/건대입구 중국집] 건대입구역에 위치한 저렴한 가격과 개운한 맛의 환상적인 짬뽕!!!

남자친구와 저의 직장이 각각 강남과 강북으로 극과 극에 위치해 있다 보니 남자친구 데이트를 위해 만날 때는 항상 중간지점! 바로 건대입구역에서 만나곤 합니다. 그렇다 보니 저녁을 함께 먹을 때면 건대입구에 위치한 맛집을 찾아 나서곤 하는데, 이날 따라 남자친구와 제가 필이 확 꽂힌 메뉴가 있었습니다. 바로 '탕수육과 짜장' 이었죠.

남자친구는 짜장면과 짬뽕 중 택일 하라고 하면 늘 '짬뽕'을 택하는 스타일이라면 전 항상 '짜장'을 택하곤 합니다. 하지만 항상 공통 메뉴는 '탕수육'을 외치곤 하죠.

그렇게 건대입구역을 나와 중국집을 찾기 위해 열심히 돌아다녔습니다. 이미 이전에도 열심히 발품을 팔아 맛있는 중국집을 찾기 위해 길을 나섰는데 의외로 중국집을 찾기가 쉽지 않더군요.

깨끗하면서도 좀 저렴한 곳 어디 없을까- 그렇게 돌아 다니다가 문득 고개를 들어 보니 '아뿔싸!' 이렇게 가까이 있었는데도 고개를 들어 보지 않아 놓친 괜찮은 중국집이 있더군요!

홍콩반점 0410 건대점

바로 '짬뽕 잘 하는 집- 홍콩반점 0410' 입니다. (나중에야 안 사실이지만, 체인점이라고 하더군요)

메뉴를 쭉 보던 와중, 중국집에 '짜장면' 이 없다는 것을 알고 나서는 조금 실망을 했었습니다.

"이런, 짜장면이 없다니 ㅠ_ㅠ"
"이번엔 짬뽕 고고!"
"그래, 이번엔 짬뽕 하나, 탕수육 하나"

그렇게 아쉬움을 달래며 짜장면을 포기하고 짬뽕과 탕수육을 주문했는데 깔끔하면서도 정갈하게 나와 마음에 쏙 들었습니다.
아, 주의 하셔야 할 것은 '선불' 이라는 점입니다. 왜 굳이 선불을 요구하는 것인지 조금 의아하기도 한데, 주문과 동시에 선불 했습니다.

모든 주문은 선불!

주문과 동시에 조리된다는 글귀가 눈에 띄네요


저희 커플이 주문한 것은 탕수육(소) : 9천원 + 짬뽕곱빼기 : 5천원 = 1만4천원 입니다.


창가 쪽을 향해 있는 바 형식의 테이블이 있고, 맞은 편 벽면을 향해 있는 테이블, 그리고 중앙에 일반 테이블, 그리고 구석 안쪽으로 단체 손님을 위한 단체석이 마련되어 있더군요.



제가 갔을 당시에는 이미 단체석에 꽤 많은 손님들이 앉아 있더군요. 주류(소주, 맥주)를 함께 판매하고 있다 보니, 얼큰한 짬뽕 국물과 함께 한 잔 하자- 라는 분위기가 형성된 듯 합니다.

제가 스피쿠스로 10분간 선생님과 통화하는 동안 남자친구는 구비되어 있던 만화책을 가져와 읽더군요.

얼마 지나지 않아 등장한 짬뽕! 그리고 곧이어 탕수육까지!


특히, 짬뽕에 가득 올려진 해산물이 너무 마음에 들었습니다. 홍합 최고!

탕수육은 일반 탕수육과 조금 다른 느낌이었는데 쫄깃쫄깃, 쫀득쫀득한 맛이 독특하더군요.


이게 찹쌀 탕수육인가요? 양파와 갖은 야채가 많이 들어가 있어서 그런지 느끼함이 덜해서 너무 좋았습니다. 탕수육의 양이 다소 작은 것처럼 느껴졌는데 짬뽕을 곱빼기로 먹어서 그런지 딱 알맞게 식사한 듯 합니다. 아, 가만히 생각해 보니 공기밥도 하나 추가하여 짬뽕 국물에 말아 먹었군요. =.=

저희 커플은 대식가 입니다. 끄응- 또 먹으러 가야지-

위치 : 건대입구역 1번 출구로 나와 엠마빵집이 보이는 골목입구 2층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고개를 꼭 위로 올려서 보세요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광진구 화양동 | 홍콩반점0410건대역점
도움말 Daum 지도

[맛집/매콤달콤/춘천닭갈비/미아삼거리역]비가 오는 날이면 어김없이 닭갈비 원츄!



닭갈비를 무척이나 좋아하다 보니, 남자친구와 함께 맛있는 닭갈비집을 찾는 것도 하나의 일상이 되어 버렸다.

미아삼거리역 2번 출구 쪽에 위치한 춘천닭갈비! 이 곳도 항상 많은 사람들이 붐비는 곳 중 한 곳이다. 지하철역에서 멀지 않게 위치해 있기에 금방 찾을 수 있다.

2번 출구로 나와 바로 앞 보이는 맥도날드 옆이라고 설명하면 되려나. 간판이 워낙 크기 때문에 쉽게 찾을 수 있다.

아래 사진은 식사 하면서 창으로 비친 맞은 편 건물을 찍은 것. 파리바게뜨 맞은 편에 위치하고 있다.


비가 오는 추적추적한 날씨이면 어김없이 매콤한게 땡긴다. 하하.
나도 그 이유를 잘 모르겠지만.

미아삼거리역엔 실로 숨겨진 맛집이 여러 곳 있다. 길가에서 파는 곱순(곱창순대) 또한 명품! 아주머니께서 수 년간의 노하우로 맛있게 만들어 주시기에, 매콤한게 땡긴다 싶을 땐 어김없이 이 곳, 춘천 닭갈비와 더불어 자주 찾는 곳이 미아삼거리역에 위치한 곱순이다. 곱순은 가게 명칭이 없기 때문에 다음에 따로 길 안내와 더불어 소개 하는 것이 좋을 듯 하다.

자자, 군침 도는 닭갈비 대령!

지글지글한 불판 위에서 하염없이 몸을 이리저리 굴려대는 닭의 쫄길쫄깃한 살들!
(왜 이렇게 잔인하게 느껴지지? 응?)

갖은 야채와 버무려져 상당히 맛있다.
사진으로 미처 다 담아내지 못했지만, 양배추 샐러드와 먹는 그 맛도 정말 WOW!!!



시원한 미역 냉국과 함께 칼칼하게 매운 닭갈비의 맛을 잊을 수가 없다.


너무나도 먹느라 바쁜 나머지, 볶음밥을 미처 담아내지 못했다. 닭갈비를 먹으러 가는 이유 중의 하나가 바로 닭볶음밥을 먹기 위해서라는.

닭갈비를 다 먹고 난 후, 김과 김치, 야채 등의 재료를 더 첨가하여 볶아 먹는데. 그 맛은 정말.

바로 어제 먹었음에도 왜 또 먹고 싶어 지는건지. ㅡ.ㅡ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북구 송중동 | 2번 출구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