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용인> 하면 제일 먼저 <에버랜드> 가 생각나는데요. 저만 그런건가요? 하하. 아기가 생기고 나서는 아가와 함께 갈 수 있는 곳을 찾다보니 자연스레 큰 동물원이 있는 곳이자 놀거리 볼거리가 많은 에버랜드를 찾게 되더라고요. 하지만, 에버랜드에 가려고 마음 먹으면 좀처럼 편치 않은 것이 이동수단과 숙박인데요. 


인근에 거주하시는 분들은 에버랜드 가기가 수월할 수 있지만, 장거리 운전하시는 분들이나 신나게 놀고 돌아갈 길을 생각하면 갑갑해지는 분들도 많을 거라 생각됩니다. 에버랜드 인근 숙박 가능한 곳을 찾으시는 분들, 가족과 함께 숙박 가능한 괜찮은 비즈니스 호텔을 찾으시는 분들에게 용인시내 가장 중심가에 위치한 <SR 디자인 호텔> 을 추천합니다.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SR 디자인 호텔은 모인호텔 겸용이기도 하더라고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따로 예약을 하고 방문할 땐 1층 프론트로 방문하면 되고 별도의 예약 없이 당일 방문할 때는 지하1층에 주차를 하고 기기 앞에서 바로 객실 선택 후, 결제하면 되더라고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이번 결혼기념일을 맞아 신랑과 함께 이 곳, 비즈니스 호텔 <SR 디자인 호텔> 에서 숙박을 하고 조식 뷔페까지 즐겼답니다. 



<SR 디자인 호텔> 은 용인지역 대학가 근처에 위치하고 있고 에버랜드는 물론, 민속촌, 한택식물원, 대장금파크 등 관광지와도 가까운 곳에 위치하고 있어요. 그리고 무엇보다 결정적으로! <픽업 서비스> 를 제공합니다.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차량이 없는 분들도 이 픽업서비스를 이용해 좀 더 수월하게 이용하실 수 있어요. 신랑과 저는 근처 영화관에서 영화도 보고 모처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답니다. 근처 영화관이 있기도 하고 맛집도 많아 좋더라고요. 


<SR 디자인 호텔> 은 전체적으로 깔끔한 전형적인 비즈니스호텔 다워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저희 부부는 조식서비스도 이용했어요. 숙박 후, 조식으로 1인당 1만원이라는 저렴한 가격으로 이용 가능해요. 어린이는 이에 50%에 해당 하는 5천원으로 이용할 수 있어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별 기대 없었는데, 샌드위치, 스크램블에그, 소세지, 프렌치프라이, 커피, 샐러드, 과일, 시리얼, 스프, 빵, 요거트, 밥 등이 조식서비스로 제공되었습니다.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역시, 에버랜드가 가까이 있다 보니 어린 아이들을 데리고 온 가족 단위 손님이 많더라고요. 연인도 많았구요. 특히, 어린 아이들을 데리고 와도 부담이 없는 것이, 유아용 의자가 있기 때문이랍니다. ^^ 어린 아이들이 있는 가족 단위에서는 이 유아용 의자가 은근 중요하다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조식서비스는 저렴한 가격임에도 상당히 만족스러웠어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내부를 소개해 드리자면, 전체적으로 깔끔하면서 세련된 느낌이 컸어요. 조명 하나하나도 신경 쓴 느낌이 물씬!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특히, SR디자인호텔에는 LG 의류 스타일러가 있다는 놀라운 사실! 퇴근하고 바로 온 신랑 양복을 고스란히 LG 스타일러에 넣어 살균, 건조시켜 주었어요. 고기 냄새가 배어있었는데 LG 스타일러에 넣어 두었더니 냄새가 싹 가셨더라고요. +_+ 캬!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의류스타일러(의류관리기기)가 배치되어 있으니 참 요긴하더라고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괜히 세탁비 번 느낌! 


침대며 욕조며 화이트와 블랙, 우드 소재가 어우러져 깔끔한 느낌 가득!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신랑은 룸 한쪽에 위치되어 있는 욕조에 꽂힌 듯 했어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하하. 전 안마의자에 꽂혔답니다. 신랑은 욕조에 들어가 있고, 전 안마의자에 한참 동안 몸을 맡기고 있었어요. 정말 힐링의 시간이었습니다.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여성분들이라면, 드라이기와 고데기가 있는지 여부도 신경쓰기 마련인데요. 용인호텔 SR디자인호텔에는 드라이기와 고데기는 물론, 빗까지 깔끔하게 포장되어 제공이 되더라고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개인적으로 여러 사람이 함께 쓰는 빗은 별로였는데 말이죠. 마음에 쏙 드는 SR디자인호텔의 고객 만족 서비스인 것 같아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더불어 PC도 일체형 컴퓨터로 제공되고 있었는데, 성능도 좋아서 마음에 들었어요. ^^ 전체적으로 깔끔하고 세련된 느낌이라 마음에 들었던 비즈니스 호텔이에요. 가족단위로 갈 예정인데 혹 꾸질꾸질한 용인모텔 느낌일까봐 우려하셨던 분들은 안심하셔도 될 것 같아요. 


에버랜드 호텔 <용인 SR디자인호텔> 가족과 함께 가기 좋은 용인호텔 비즈니스호텔 추천


가족과 함께 에버랜드 인근 숙박할 곳을 찾으시는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중앙동 |
도움말 Daum 지도

여름철, 동물이 더위를 피하는 법

아실 분들은 아시겠지만, 지난 월요일부터 어제까지 휴가를 맞아 신나게 놀고 또 놀았습니다. +_+ 헙. 놀고 나니, 이게 놀고 온 건지 노가다를 하고 온 건지 온 몸이 두들겨 맞은 듯 욱씬 거리는 건 어쩔 수가 없네요. (나이가...)

으흣.

1박 2일간 부산에 다녀오고, 어제는 에버랜드에 다녀왔습니다. 이게 휴식을 위한 휴가인지, 생고생을 하기 위한 휴가인지 알 수 없습니다. (집나가면 개고생이라더니...응?)
다만, 땀을 흠뻑 흘린 것 만큼이나 너무 즐거웠다는 건 사실인 듯 합니다. ^^
바이킹 타며 열심히 카메라 셔터를 눌렀습니다. 자이로드롭을 거뜬히 타주는 경지에 이르니 이만한 높이 쯤은 별 것 도 아니라며... +_+ 하지만 곧이어 바이킹에서 내리자 마자 울렁거리는 속은 어찌할 수 없더군요. 놀이기구 타는 것 보다 역시, 동물을 보는 것이 훨씬 더 재미있는 듯 합니다. 매해 두 세번 씩은 찾아오는 에버랜드인데, 여름에 온 건 처음인 듯 합니다.
아, 역시 여름엔 -_-;;; 올 곳이 못된다는 생각을 새삼;;;
날씨가 무더운 만큼이나 동물들도 나름의 더위를 피하기 위해 애쓰고 있더군요.
좀처럼 물 속에서 나올 생각이 없어보이는...  
그리고 물 속에 들어가서 좀처럼 나올 생각이 없던 백곰도...
그리고 나무 속에 들어가 대 자로 뻗어 있는 모습이 너무나도 귀엽기도 하고 민망하기도 하고...

"더위를 피하는데는 大자로 누어 있는게 최고여!"

모자이크 처리 하려다 뭐, 이쯤이야- 하곤 넘겼는데, 자체적으로 모자이크 처리 해서 봐주세요. 미안해. 얘들아...

에버랜드에 가면  꼭 초식 사파리를 가보겠다고 벼르고 있었는데, 날씨가 무척이나 더웠던 관계로 찾아온 이들이 별로 없어 가자 마자 기다림 없이 들어섰습니다.
동물들이 더위를 피하는 것도 문제지만, 그보다 당장 저희가 더위를 피해야 할 판입니다. 헉헉...

여기서 문제, 초식 사파리로 들어가는 입구인데요. 자, 여기서 질문.
이 문이 무슨 문일까요?!
이 문이 무슨 문인지 맞추면 선물을 준다고 하시던 사육사의 질문에 모두가 "사자문!" "호랑이문!" "백호문!" 열심히 외쳐 봤지만, 센스쟁이 엔터테이너 사육사 아저씨의 잔인한 한마디 "아니죠. 정답은 자동문이죠!" -_-.... 뭥믜...
정답자에게 드리는 선물은 백호라고 말씀하시며 정답자는 알아서 가져가라고 하시던 마지막 센스까지! 너무 즐거운 초식 사파리 체험이었습니다.
별도 비용 추가 없이 자유이용권으로 이용이 가능한 초식 사파리 체험이었는데요. 차량 안에서 보는 건데도 정말 너무나도 생생하게 코 앞에서 보는 느낌이 나 너무 재미있었습니다. 
특히, 백호 너무 귀엽지 않나요? +_+ 꺅!

"내 눈을 바라봐"

뭐, 백호의 푸른 눈을 보고 소원을 빌면 들어준다는 전설이 있다는 말에 냉큼 푸른 눈을 응시하며 소원을 빌었는데, 그 와중에 사육사 분이 하시는 말씀에 빵 터졌습니다.
"전 항상 오가며 수백번씩 눈을 마주치고 소원을 비는데 하나도 이루어지지 않더라구요."
아... -_-;;;

그리고 매번 에버랜드를 갈 때면 새들에게 줄 모이를 사서 꼭 손에 새를 올려 놓고 사진 한 컷 남기곤 했는데 이 날도 어김없이 예쁜 새 찾기에 여념이 없었습니다.
그 와중에 수풀을 유유히 거닐던 닭이 눈에 띄기도 했습니다.  

"여기가 어디여?"

일부러 풀어 놓고 키우는 닭인지, 아님 닭장 탈출에 성공하여 이렇게 유유히 수풀 사이를 거닐고 있는건지 모르겠네요. +_+

아, 이 무더운 날씨에 에버랜드 돌아다니기는 정말 -_-;;; 땀으로 샤워를 자초하는 일이군요. 대신, 기다림 없이 놀이기구를 타는 즐거움을 만끽 할 수는 있었지만 말입니다.

"내가 널 지켜 보고 있다"

말똥 말똥 제 두 눈을 응시하던 수리 부엉이 눈빛이 잊혀지지 않네요. 더위로 인해, 스트레스로 인해 자신의 털을  뽑아 먹던 모습이 애처롭기도 했는데 말이죠. ㅠ_ㅠ

아, 이제 전 짧았던 휴가를 다시 마음에 접어두고 일상으로 돌아가겠군요. +_+
버섯의 일상 컴백을 알리며 간단한 휴가기간 동안의 일상을 읊조려 봤습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 에버랜드 주토피아
도움말 Daum 지도

[토끼담요/토끼망토/겨울담요] 뽀송뽀송 귀여운 토끼담요를 챙겨 에버랜드로 고고씽!

크리스마스 다음날이었죠. 지난 12월 26일 가족과 함께 에버랜드에 다녀왔습니다.

눈의 여왕 같죠?

왕눈이가 자신의 모자와 비슷한 모양이라며 제 손을 잡아 끌며 춤을 추는데 너무 재미있었습니다-

초등학생 때, 아람단 활동을 하며 왔던 기억이 있고 그 이후로는 온 적이 없었는데 스물여덟이 되어서야 다시 가보게 되었습니다. 날씨가 상당히 추웠던지라 손님이 별로 없었습니다.
덕분에 바이킹을 비롯하여 다양한 놀이기구를 기다림 없이 바로 탑승해서 무척 좋았습니다.
(대신, 그만큼 혹독한 추위를 견뎌야만 했죠)

날씨가 무척 추운데다 오후로 접어 들어 눈까지 내리면서 일부 놀이기구는 운행이 중단되기도 했습니다. 눈도 소복이 쌓여 매우 아름다운 광경이 곳곳에 연출되기도 했습니다.
혹독한 추위 속에 집에서 챙겨 나온 토끼담요가 상당히 유용했습니다.
위드블로그 캠페인을 통해 신청한 담요였는데요. 에버랜드로 향하면서 꼭 필요할 것 같아 챙겼었죠.
두툼한 잠바를 입고서도 다시 그 위에 토끼담요를 입었는데, 담요 한장의 효과가 상당하더군요.

망토처럼 어깨에 걸쳐 입을 수 있는 형태의 토끼담요입니다. 폭신폭신한 폴라폴리스 재질인데요. 무겁거나 굉장히 두꺼운 재질이 아니기 때문에 얼마나 따뜻할까- 의문이 들기도 했는데, 눈까지 내려 상당히 추웠던 이 날 동생과 제가 서로 입겠다며 담요 하나를 두고 쟁탈전을 벌이기도 했습니다.
(이 날, 날씨가 추워서인지 정말 이와 같은 망토를 한 사람들이 굉장히 많더군요) 

회전목마를 배경으로 촬영한 앞모습과 뒷모습입니다. 모델은 제 동생입니다.   
앞모습도 상당히 귀여운데, 입혀 놓으니 뒷모습도 너무 귀엽더군요. 너무 귀여워서 한 대 때려주고 싶은... (응?)

동생은 키가 165 정도 되는데 허리보다 훨씬 더 길게 내려오는 길이감이더군요. 제가 입었을 때는 허리 조금 아래 정도의 길이감이었구요. 길이도 긴 편인데다 상당히 폭이 넓어 팔을 크게 벌리거나 활동하기에도 전혀 불편함이 없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이 진분홍 리본이 상당히 인상적이었습니다.    

분홍 리본이 참 예쁘죠?

눈이 내리고 있다 보니 리본 위에 눈이 조금 쌓였네요. 머리 위쪽으로 리본이 장식처럼 달려 있는가 하면, 앞부분으로 조그만 호주머니가 달려 있습니다.    
앞주머니가 조그맣게 하나 있는데 작다고 얕보면 안됩니다. 상당한 깊이감과 너비로 지갑도 들어갈 크기니까요.

이 주머니와 동일한 디자인의 단추로 앞부분을 여밀 수 있도록 달려 있습니다.
동생이 머리가 작은 편이다 보니, 머리를 거의 다 가려주나보다- 라고 생각했는데, 작지 않은 크기의 머리인 제가 써도 반 이상을  푹 가리더군요. 그래서 더 귀여운 것 같아요.
  

민망하지만, 저랍니다-


늦은 저녁까지 에버랜드에서 머물다가 집으로 갔는데, 혹독한 추위 속에 담요 챙기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평소 집에서 컴퓨터를 할 때면 아무래도 보일러가 켜져 있다 하더라도 책상 위에서 컴퓨터를 하다 보니 추위를 느낄 수 있었는데, 이 토끼담요를 뒤집어 쓰고 컴퓨터를 하기에도 참 요긴한 것 같습니다.
나름 귀엽고 깜찍한 디자인으로 마음에 쏙 들었습니다. ^^
해당 색상 외에도 파란 색상을 비롯하여 다른 무늬도 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핑크가 더 마음에 드네요.

여기까지 이상한 나라의 토끼담요 리뷰였습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용인시 처인구 포곡읍 | 에버랜드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