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 산후조리원 예약, 이번에도 성공할 수 있을까?

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 산후조리원 예약, 이번에도 성공할 수 있을까?


둘째 임신 소식을 접하자 마자 제일 먼저 한 일은 <산후조리원> 예약 일정 확인. 


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 산후조리원 예약, 이번에도 성공할 수 있을까?


이미 첫 아이를 낳으면서 치열한 경쟁을 뚫고 <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 산후조리원> 을 이용하여 꽤나 너무나도 무척!!! 만족했던지라 둘째도 꼭 이 곳, 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에서 산후조리 하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했었습니다. 


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 산후조리원 예약, 이번에도 성공할 수 있을까?


문제는 예약에 성공해야... ㅠ_ㅠ 가격적인 면에서도 너무 만족스럽고, 다들 너무나도 친절하셔서 첫 아이를 낳으면서 무섭고 걱정했던 부분이 상당히 많이 해소가 되었어요.



물론, 거의 모자동실로 쭉- 함께 있다 보니 쉬기 위해 산후조리원에 간다- 라는 말과는 좀 거리가 멀지만 말이죠. 오히려 전 그래서 좋았어요. 출산후 엄마 몸조리도 중요하긴 하지만 첫 아이의 엄마로서 많이 배울 수 있었거든요. 



산후조리원 인터넷 투어예약 사전안내가 되어 있어 냉큼 일정 체크해 두었습니다. 송파구민 산모라면(주민등록 기준) 누구나 신청 가능하니! 확인해 보세요. ^^


정말 강추! 강추!




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 산후조리원 예약 성공!

임신 7개월에 접어들면서 주위에서 자주 듣게 되는 질문, "산후조리원은 예약했어?"


산후조리원은 미리미리 예약해야 된다고 인기 있는 곳은 금방 마감이 된다고 해서 한편으론 초조하기도 했고, 한편으론 '나 한 사람이 갈 자리가 없겠어?' 라는 생각. 이런 저런 정보를 서치하다가 처음으로 알게 된 <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




정말 집과 가까운 곳에 위치한데다 공공기관이라 사설 산후조리원에 비해 가격이 좀 더 저렴하더군요. 



송파구민이라면! 2주에 190만원. 출산예정일에 맞춰 투어예약을 해야 했는데 오늘이 바로 인터넷 투어 예약일이었어요. 마지막 주 수요일. 



신랑에게도 부탁하고 저도 접속 대기. 경쟁이 치열해서 9시 오픈하자 마자 바로 마감된다는 이야기를 들어 노심초사하며 대기했어요. 다행히 신랑이 투어 예약 성공해서 +_+ 우왓! 산후조리원 접수가 가능하게 되었네요. 


6월 22일에 투어한다고 하니 기대기대!



실제 이 곳에서 산후 조리를 받은 지인의 이야기를 들어 보니 엄지 척이더군요. 생긴지 얼마 되지 않아 시설도 깨끗하고요. 



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 내 산후조리원은 '단순히 아기를 봐주는 곳' 이 아니라 '산모의 건강회복, 엄마와 아기의 관계형성, 부모역할을 배우는 곳' 이라고 해요. 그래서 더 마음에 들었던 곳이기도 하고요. 



특히, 아기와 엄마의 건강을 위해 모유수유실천에 앞장 서는 산후조리원이라고 합니다. 꼭!!! 모유수유 할거야! 라는 생각이 강한 저의 생각과 일맥상통하는 조리원이죠. 



모자동실로 산모에게 다른 사정이 있는 경우를 제외하곤 신생아와 항상 함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한다고 하니 그 부분도 제 생각과 일치합니다.

 


이제 3개월 남짓 뒤면 우리 아가를 만날 수 있겠네요. 설렘과 기대감으로 가득 차 있어요. ^^ 산후조리원 투어를 다녀오면 좀 더 상세히 포스팅하도록 할게요. 이처럼 국가에서 보조해주는 이런 기관이 많이 생겼으면 좋겠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송파구 장지동 841-1 | 송파산모건강증진센터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