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슈퍼푸드가 유해산소를 막아준다? H.O.P.E.슈퍼푸드 [H.O.P.E.슈퍼푸드/건강식품/CJ제일제당/CJ오쇼핑]

 

지난 포스팅(스승의 날, 부부의 날에 딱인 선물! 항산화 식물 영양소 H.O.P.E. 슈퍼푸드)에 이어지는 CJ 제일 제당의 H.O.P.E. 사용기입니다.

 

H.O.P.E. 슈퍼푸드H.O.P.E. 슈퍼푸드는 항산화 영양소가 많은 5가지 컬러의 슈퍼푸드(토마토, 블루베리, 브로콜리, 견과류, 귀리)를 1일 1포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담아냈습니다.

우리 몸은 약 100조 개의 세포로 구성되어 있다는 것을 아시나요?

 

세포도 태어나서 자라면서 우리 몸 속에서 맡은 일을 하고, 결국 나이가 들면 세포도 병이 들어 죽게 된다고 하죠. 하지만 건강하고 젊은 세포도 공격 당할 수가 있다고 합니다. 고열량, 고지방, 패스트푸드, 탄산음료, 튀긴 음식 등의 잘못된 식습관으로 몸 안의 세포를 파괴시키는 '유해산소'가 과잉 생산되기 때문인데요.

 

산화력이 강한 유해산소가 일정량 이상 몸에 축적되면 정상적인 세포를 산화시켜 제기능을 할 수 없도록 만든다고 합니다. 이로 인해 암, 천식, 고혈압, 알레르기, 망막증, 동맥경화, 동맥염, 노화, 간경변증, 백내장, 황반퇴화 등 각종 만성질환을 일으킵니다. (덜덜...)

 

사실, 유해 산소는 우리 몸이 숨 쉴 때마다 호흡과 대사과정에서 끊임없이 만들어지는 물질이기 때문에 생기지 않도록 미리 막을 수 있는 방법은 없대요. (흑흑...) 먹거리 섭취 시 세균과 바이러스 등의 유해물질이 체내로 들어오게 되면 유해 산소가 이 물질을 녹이게 작용을 해주기 때문에 우리 몸에 있어서는 필요하면서도 해가 되는 정말 골치 아픈 물질 입니다.

 

이 유해산소를 막는 항산화 영양소라고 하면 지금까지는 '비타민'이 대표적이었습니다. 하지만 최근 비타민, 미네랄과 함께 천연 슈퍼푸드를 함께 복용해야 질병 예방에 효과적이라는 의견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H.O.P.E. 슈퍼푸드

 

슈퍼푸드란=강력한 항산화 능력을 가진 10가지 식품으로 미국 타임지가 2002년 선정했습니다.

H.O.P.E. 슈퍼푸드

 

항산화 영양소는 슈퍼푸드라고 불리는 형형색색의 과일과 채소 속에 들어 있는 식물 고유의 물질로, 미국 타임지에서 선정한 세계 10대 슈퍼푸드로는 블루베리, 토마토, 시금치, 브로콜리, 녹차, 레드와인, 마늘, 견과류, 연어, 귀리 등이 있습니다. 슈퍼푸드에 대해선 저도 신문을 통해 접한 적이 있는지라 낯선 단어는 아닌 것 같아요.

 

어머니를 위해 어버이날 선물로 안겨드렸던 CJ 제일 제당의 H.O.P.E.! 

 

H.O.P.E. 슈퍼푸드

H.O.P.E. 슈퍼푸드

 

CJ 제일제당의 H.O.P.E.는 항산화 영양소를 함유하고 있는 슈퍼푸드인 토마토, 블루베리, 브로콜리, 귀리, 견과류 등에서 추출한 영양소를 한 팩에 담았습니다.

 

H.O.P.E. 슈퍼푸드

H.O.P.E. 슈퍼푸드천연 비타민 C, 셀레륨 원료와 5가지 슈퍼푸드를 1일 1포로 간편하게

 

평소 과일이나 채소를 챙겨 먹는다고는 하지만 하루 필요량에 비해 터무니 없이 적은데... 세포 건강을 지키는 지름길은 바로 유해 산소를 해독하는 항산화 기능을 높여야 한다고 해서, 선택한 CJ 제일 제당의 H.O.P.E.!

 

H.O.P.E. 슈퍼푸드

H.O.P.E. 슈퍼푸드

 

H.O.P.E. 슈퍼푸드는 풍부한 천연 항산화 영양소와 더불어 고급스러운 케이스와 다홍색, 보라색, 초록색, 흰색, 갈색 등 5가지 고운 색을 가진 정으로 이루어져 있어 ‘슈퍼 항산화 비타민’으로 불리며 주부들 사이에선 이미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해요.

 

 H.O.P.E. 슈퍼푸드

H.O.P.E. 슈퍼푸드

 

바쁜 생활 속에서 슈퍼푸드를 챙겨 먹는 것이 생각보다 쉽지는 않기 때문에 천연재료로 만들어진 영양성분을 보충하는 것도 좋은 것 같죠? 저희는 온 가족이 함께 챙겨먹고 있어요.

 

요즘은 오메가3와 함께 복용하고 있는데요. H.O.P.E.는 슈퍼 항산화 식물영양소를 담은 건강기능식품으로 다른 종합비타민 또는 오메가3와 함께 드셔도 무방하다고 합니다.

 

H.O.P.E. 슈퍼푸드

 H.O.P.E. 슈퍼푸드

건강식품추천

 

오는 5월 24일(목) 오후 8시 35분에는 CJ오쇼핑 방송을 통해 보다 경제적인 가격과 패키지로 H.O.P.E. 슈퍼푸드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합니다. ^^ 할인쿠폰이나 일부 할인되는 신용카드를 이용하면 더 저렴하게 구매가 가능하니 눈여겨 보고 있다가 구매하려고요.

 

H.O.P.E. 슈퍼푸드 건강식품추천

 

H.O.P.E.:

미리 주문 사이트

(http://www.cjmall.com/prd/detail_cate.jsp?item_cd=17656304&chn_cd=30001001&shop_id=2012041348&search_value)

 

관심 있는 분들은 참고하세요.

 

건강식품추천

 

아, 그러고 보니 5월 21일(월)은 부부의 날이자 성년의 날이죠? 부부의 날, 성년의 날을 맞아 구매를 계획하고 계시다면 참고하셔도 좋을 듯 하네요. ^^

 

 

졸업/입학 선물, 승진 선물로 고민이라면 [토네이도 락카 크롬드림]

옷장 서랍을 열 때마다 한숨처럼 뿜어져 나오는 "입을 옷이 없네" 라는 말은 분명 가지고 있는 옷이 없어서가 아니라, 마땅히 지금 당장 코디 할 만한 옷이 없음을 의미하는 것이기도 하고 옷에 대한 끝없는 욕심의 다른 표현이겠죠.

제게 이런 옷과 더불어 끝없는 욕심을 보이는 것이 있습니다. 바로 다름 아닌, '펜'입니다.

학생 시절, 옷 투정하듯, 펜 투정을 하면, 어른들을 말씀하셨습니다. "빨강, 파랑, 검정- 100원짜리 펜 3자루만 있으면 아쉬울 것 하나 없다. 필기하는데 아무 지장 없다." 그 말에 충분히 공감하며 고개는 끄덕이면서도 문구점에 들어서면 갖고 싶은 펜이 왜 그리도 많았는지 모르겠습니다.

다이어리와 펜은 제게 꼭 맞는 것을 고집하곤 했습니다

직장인이 되고 나서도 저의 이러한 펜에 대한 욕심은 그치지 않네요. 컴퓨터가 보편화되고 대부분의 업무가 기록이 아닌, 저장으로 이루어지는 디지털 세대임에도 왜 자꾸 아날로그가 그리워 지는지 모르겠습니다.

제가 사용했던 수많은 필기구 중 제가 유일무이하게 아꼈던 펜이 하나 있었습니다. 바로 아버지께 중학교 졸업 선물로 받은 만년필이었죠. 비록 지금은 제 손에 없지만 말입니다. 졸업선물로 받았던 만년필, 실로 선물 받은 지 얼마 되지 않아 잉크를 다 써 버릴 정도로 만년필을 즐겨 썼습니다. 당시의 그 필기감이 잊혀지지 않을 만큼 만년필에 대한 호감이 극대화 되었었죠.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사용해 본 그 만년필을 끝으로 만년필을 사용해 보지 못했었는데요. (상당히 마음에 드는 것에 비해 다소 부담스러운 가격이 걸렸던 것도 사실입니다)

그러던 중 위드블로그 캠페인으로 접한 레트로 만년필입니다. 보통 만년필은 카트리지(일회용) 방식과 컨버터(병잉크) 방식이 있는데요. 이 레트로 만년필, 토네이도는 카트리지 전용 방식이랍니다.

RETRO 1951 - 선물해 주기 딱 좋은 고급스러우면서도 세련된 디자인

택배 상자를 뜯자마자 뽁뽁이로 감싸져 있는 연두빛의 RETRO 1951 이라는 로고가 인상적으로 보입니다. 으레히 이 연두빛의 케이스를 열면 만년필이 있겠거니- 하고 뜯었는데 또 다시 등장하는 철 재질의 동그란 케이스.

개인적으로 이 에메랄드빛 케이스 디자인이 예뻐 눈에 띄더군요.
그리고 이 케이스 뚜껑을 조심스레 열어 보니 궁금해 하던 레트로 만년필이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레드와인 색상의 만년필이 모습을 드러내는군요. 잘 보이지 않으시겠지만 반짝이는 만년필 상단의 크롬 장식 부분에는 "Tornado BYRETRO 1951"이라고 표기되어 있답니다.  반짝반짝 너무 예뻐요.
다시 한번 더 구성을 꺼내서 보여드리자면, 에메랄드빛 만년필 케이스와 내부 만년필 천 케이스, Tornado 만년필 설명서와 만년필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어서 빨리 끄적이고 싶은 마음이 마구마구 솟구칩니다.
 

만년필, 난 처음인데... 어떻게 사용하는 걸까?

보통 만년필이라고 하면 잉크액에 펜촉을 묻혀 사용하는 이미지를 떠올리게 됩니다.
하지만, 지금은 NO~ NO~ 시대가 바뀌고 기술이 발전하면서 더 이상 잉크액에 직접 펜촉을 찍어가며 불편하게 사용하는 만년필에서 벗어난 지 오래입니다.
특히, 이 토네이도 만년필의 방식인 카트리지 방식이 바로 교체 방식인데요. 일반 볼펜을 사용하다가 볼펜이 나오지 않으면 볼펜 심을 교환하여 사용하듯이 이제 만년필도 카트리지 교환 방식으로 손쉽게 사용할 수 있는 거죠.

아무래도 만년필을 처음 사용하시는 경우라면, 만년필을 구입 후, 무작정 뚜껑을 열고 종이에 끄적이다가 '어? 왜 안나오지?'라며 당황스러워 하실 수도 있습니다.  

만년필은 일반 펜과 달리 액체인 잉크를 직접 이용하는 제품이다 보니 배송 중 압에 의해 잉크가 흐를 수 있기 때문에 카트리지를 펜촉과 연결시키지 않고 배송한답니다. 만년필을 분해하여 열어 보면 바로 이 뚫려 있지 않은 카트리지를 볼 수 있습니다. 
그래서 사용하시기 전, 만년필을 열어 안쪽에 들어 있는 카트리지(까만 잉크가 들어 있는 카트리지가 보이시죠?)의 좁은 부분(잉크액이 나가는 구멍)이 펜촉으로 가게 하여 뒤쪽에서 밀어서 뚫리도록 해 주면 잉크가 펜촉을 타고 나오면서 만년필 고유의 펜촉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 카트리지와 펜촉이 딱 소리 나게 잘 연결이 되면 단단하게 잘 고정된 것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이 카트리지와 펜촉만으로도 글을 쓸 수 있을만큼 말이죠- 
보통 만년필을 사용하는 이미지를 떠올리면 서명을 하는 모습이나 영어를 필기체로 빠르게 쓰는 모습을 떠올리게 됩니다. 만년필을 사용했던 시대상을 반영한 영화의 영향일까요? +_+   하지만 실로, 만년필은 그러한 서명이나 필기체에 능수능란할 만큼 속체에 굉장히 요긴합니다. 끊김 없이 상상 그 이상으로 매끄럽게 쓰여지니 말입니다.
일반 볼펜을 사용하다 만년필을 한번 사용하고 나서는 좀처럼 일반 볼펜을 손에 잡기가 쉽지 않다는 말이 나올 정도이니 말입니다.

끊김없이 매끄럽게 쭉 이어지는 만년필의 매력

아버지에게 졸업 선물로 선물 받았을 때는 왜 만년필을 선물해 주셨을까? 라는 생각을 했었습니다만, 지금 생각해 보니 정말 멋진 선물을 해 주셨구나- 라는 생각이 듭니다. 일단 만년필은 적당한 무게감이 있으면서도 굳이 꾹꾹 눌러 쓰지 않아도 압에 의해 적정량의 잉크가 나오기 때문에 가벼운 필기감으로도 충분히 매끄럽게 쓸 수 있습니다. 그래서일까요. 필기량이 많은 학생들에게는 더할 나위 없이 좋은 선물이죠.
덧붙임. 만년필은 선물용으로 많이 이용되고 있는데 "당신의 성공을 기원합니다" 라는 의미가 함축되어 있다고 한다.
그런 점에서 이 만년필을 동생이 상당히 욕심내고 있습니다만, 저 또한 직장인이라는 핑계를 대며 만년필로 서명할 때 멋있다는 둥, 필기감이 너무 좋아서 손에서 놓기 싫다는 둥의 이런저런 이유를 대며 끝까지 제 손에서 놓지 않고 있습니다.

필기감에 있어서는 정말 대만족입니다. 만년필은 브랜드와 모델에 따라 적게는 10만원대미만에서부터 많게는 100만원대를 호가할 만큼(혹은 그 이상) 가격대가 천차만별입니다.
레트로 만년필 토네이도는 5만원대의 가격 대비 필기감과 활용도를 감안한다면 상당히 만족스럽네요. 너무 부담스럽지 않은 가격으로 졸업, 입학 선물로도 딱! 승진 선물로 딱! 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 제품명 : 레트로 만년필 토네이도
■ 제품특징
- 구   성 : 만년필, 카트리지 1개, 보증서, 사용설명서
- 재   질 : 검정-락카, 레드-락카, 블루-락카, 스텐-스텐스틸, 핑크-아크릴
- 장식부 : 크롬
- 펜   촉 : M촉(1.0mm) - 전기도금한 스텐스틸
- 방   식 : 카트리지 전용
- 사이즈 : close 1.1 * 11.2 / open 1.1 * 15.3 cm

■ 제조사/원산지 : 레트로51/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