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브이로거 결산 품평회에 다녀오다

 

지난 11월 18일 브이로거 결산 품평회 행사에 초대 받아 다녀왔습니다.


브이로거는 중소벤처기업 홍보를 위해 활동하는 블로거랍니다. 저 또한 브이로거로 활동했는데요. 결산 품평회 행사에 초대 받으니, 아, 그새 또 한 해가 지나갔구나- 라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회사를 마친 후, 선릉역 인근에 위치한 르네상스 호텔로 향했습니다. 예정된 시간보다 다소 늦게 도착해 일단 맛난 저녁 부터 먹었네요. +_+


맛있게 저녁을 먹고 있다 보니 뭔가를 나눠 주시더라고요. 뭔가 보니 '어라? 감사장?'

버섯공주 제 블로거 명이 기재되어 있는 감사장을 받으니 기분이 묘했습니다. 특별히 한 것이 없는데 감사장을 받으니 죄송한 마음도 들더라고요.
 


브이로거의 취지가 제품이 우수하더라도 자금적 여유가 없어 마케팅을 하기 힘든 중소벤처기업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는 것이랍니다. 실제 다양한 아이디어가 바탕이 되어 내놓은 제품이 많음에도 이름이 유명하지 않은 브랜드 제품이 아니라는 이유로, 혹은 마케팅이 제대로 되지 않아 사장되는 경우가 많기도 합니다.


맛있게 저녁을 먹은 후, 결산품평회에서 우수벤쳐기업의 제품을 체험하는 시간을 가졌어요.


첫 번째로 눈에 띈 제품은 지오크로스사의 비전드라이브 블랙박스입니다. http://www.visiondrive.co.kr 

전 아직 차량이 없어 블랙박스에 큰 흥미를 느끼지 못하고 있습니다만, 차량이 있으신 분들은 많이들 관심을 가지시더라고요.
 

 


그리고 이 날, 제가 가장 관심있게 본 애견전용 드라이기 전문회사 에띠라의 애완용드라이어입니다.
http://www.애완용드라이어.kr/



저희 집 아가도 집에서 미용을 시키고, 별도의 드라이기가 없어 사람이 쓰는 드라이기로 말리는데 열기가 너무 뜨겁진 않을지 걱정도 되고 한 손엔 드라이기를 들고 한손으로 말리려니 이만저만 힘든게 아니더라고요.

애완견 전용 드라이기인만큼 적정한 열기와 소음으로 괜찮은 것 같았어요.


그리고 펠릭스킴앤레기진의 메신저백입니다.  http://www.googims.co.kr/


전 잘 몰랐는데 그래도 꽤 유명한 제품인 것 같더라고요. 중소기업의 제품이라고는 믿기 힘든 깔끔하면서도 세련된 디자인과 색감에 눈여겨 봤습니다.
 

 

그리고 한쪽이 워낙 북적북적해 가보았더니 다름 아닌 어깨안마기더라고요. 오! 
우공사의 어깨안마기입니다. 저도 어깨가 뭉쳐 있다며 냉큼 받아 보았는데요. 시원~~하더라고요.
http://woogongsa.com


어머니께도 하나 선물해 드리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그리고 이엔제이소프트의 무선공유기입니다. 
http://www.wifian.com/index.aspx


스마트폰이 대중화 된 만큼 이런 아이템도 많이 나오는 듯 하네요. 스마트폰을 위한 PC파일 탐색, 공유, 스트리밍을 탑재한 메모리카드 겸용 무선 공유기에요.
PC와 연결하는 무선공유기에 마이크로 SD카드가 탑재되어 있어요. 신기하더라고요.

그리고 한쪽에선 카메라 살균에 시끌시끌했는데요. 
http://www.enputech.com/
엔퓨텍의 자외선살균기퓨라이트로 카메라 자외선 살균을 시연해 주시더라고요.
 


손으로 가볍게 들고 다닐 수 있어 침대나 이불 속 진드기제거, 도마, 행주 등 주방용품 살균, 칫솔, 신발 등 각종 생활용품 살균을 편하게 할 수 있어 좋겠더라고요. 제 카메라도 살균해 주셨어요. 으흥.

마지막으로 자외선 칼 살균기입니다.  

http://www.cosymom.com/


식재료에서 오염된 칼을 다시 사용하거나 방치했을 때 다른 식재료나 도마, 식기, 행주 등으로 전염이 될 수 있는데요.
 


이피텍의 코지맘 칼 살균기는 그러한 교차오염을 미연에 방지해준다고 합니다. 세균제거와 건조까지 한번에 되니 +_+ 오. 그야말로 웰빙 칼 살균기입니다.

브이로거로 활동하며 다양한 중소기업 제품을 체험해 보았는데요. 늘 생각지 못했던 아이디어로 괜찮은 제품을 내놓는 그 분들의 노력이 참 대단하게 느껴졌습니다. 어쩔 수 없이 현 상황에서 자금력이 되지 않아 힘들어 하시는 분들을 보며 함께 안타까워 하기도 했고요.

아무쪼록 중소기업의 우수한 제품이 널리 알려졌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브이로거 관련 글 보기>>


 

이제 애견 이발도 내가 직접! 보거스퍼피300컷사용기[보거스/애견이발하는법/애견이발기추천]


과거 언젠가 소개해 드렸던 저희 집의 귀여운 막내, 캔디입니다. 토실토실 귀엽기만 한 우리집 아가입니다. +_+


미용을 시켜야지... 시켜야지... 하고선 차일 피일 미루다 이런 모습이 되었네요. 애견 미용 한 번 하려고 하면 적지 않은 돈이 나가다 보니;;; ㅠ_ㅠ

다소 비싸게 느껴지는 애견 미용 비용을 아끼고자 애견이발기를 구입한 적 있습니다. 하지만, 구입한 애견이발기 날이 생각처럼 잘 들지 않는데다 발열이 심해 아기 몸에 상처가 난 적이 있어서 GG를 선언했었죠. ㅡ.ㅡ  


저희집 아가는 요크셔테리어임에도 꽤 덩치가 큰 편이랍니다. 얼핏 보면 한 마리의 노루를 보는 것 같은 착각이 들기도;; 헙;

지난 번, 참여했던 브이로거 품평회(블로그얌 브이로거(V-logger) 23차 품평회, 벤처기업의 우수한 제품을 체험하다)에서 받아온 보거스 애견이발기로 드디어! 미루고 미루었던 이발을 시키게 되었습니다.

부디 이 이발기는 발열 증상이 심하지 않기를, 아가 몸에 상처가 나지 않기를, 걱정 반, 기대 반으로 개봉했습니다.


브이로거 품평회 당시 보거스 담당자분이 수백번 강조 하셨던 다이아몬드 카본 코팅!!!

다이아몬드 카본 코팅의 특징은 1) 우수한 절삭력, 2) 기존날 대비 2~3배 긴수명, 3) 마찰열 최소화로 저소음 실현이 있는데요. 뭐, 수백번의 설명보다 한번 직접 사용해 보는 것이 좋겠죠? 
 
원래 제가 체험한 이 모델은 다이아몬드 카본 코팅 날이 아닌, 초정밀 세라믹 날과 특수 합금날을 채용한 제품인데요. 제가 기존 사용하던 경쟁사 제품의 날은 발열과 소음이 심하다고 말씀드렸더니 다이아몬드 카본 코팅 날로 교체해서 보내주셨더라고요. 우와! +_+


제가 품평을 하게 된 제품은 보거스 애견이발기인데요. 보거스는 이발기 전문 생산업체이자, 해외 수출기업이기도 합니다. 자랑스러운 벤처기업이죠. ^^


퍼피300컷 제품 케이스를 열어 보니 기존 이발기에서 찾아볼 수 없었던 핑크색 얼룩무늬의 보거스 이발기가 모습을 드러냈어요. 구성품은 이발기 본체와 충전잭, 덧날 길이별로 2개, 오일, 청소솔로 구성되어 있어요.
 


오일은 이발기를 사용시 마다 한 방울 씩 뿌려주면 좋답니다.


사용 후엔 꼭 이 클리닝 브러쉬로 깔끔하게 청소해 주고요. 흙이나 모래 등이 날에 끼일 경우, 날 수명을 단축시키는 원인이 된답니다. 아무리 귀찮아도 청소는 꼭!

 
커트 길이에 따른 덧날도 2개 들어 있고요.

제가 기존 사용하던 (나름 당시에는 고가를 주고 구입한;;) 애견 이발기와 나란히 놓고 보니 기존 제품의 외관이 참 초라하게 느껴지네요. ㅡ.ㅡ  뭐, 외관 디자인은 어쩔 수 없다 하더라도 애견 이발기의 생명이라고 할 수 있는 날 부분에서 특히 많은 차이가 나더라고요.


기존 제품으로 애견 미용을 시킬 때마다 유독 날 부분의 발열이 심하다고 생각했었는데, 보거스 제품과 비교해 보니 왜 이발할 때마다 아가 몸에 상처가 났는지 알겠더라고요. 이발을 시킬 때마다 발생되는 열이 고스란히 아가 몸으로 전달될 수 밖에 없는 이발기 구조였어요.
그리고 날의 분리가 어려운 제품이라 그냥 뒀더니 이물질이 잔뜩 끼어서는 사진 찍기도 민망하네요. ㅠ_ㅠ
 

기존 사용하던 제품도 충전식이었고, 이번 품평 제품 역시 충전 방식입니다. 

뉴퍼피 300컷 이발기는 아답터를 연결하거나 재충전 배터리 어느쪽으로도 작동할 수 있으나 아답터로 연결하여 사용하는 경우 5~10분 충전 후 사용하면 이발기의 파워가 최상의 상태로 작동된다고 안내되어 있네요.

5시간~8시간 충전하면 2시간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이기도 합니다. 특히, 완전충전 완전방전 하면 배터리 수명이 길어진다고 합니다. (이건 어느 전자제품이나 마찬가지인 것 같아요. 어중간하게 완충 상태가 아닌 상태에서 사용하거나, 완전방전 상태가 아닌 상태에서 충전하면 배터리 수명이 줄어들 수 밖에요)

 


 

애견 이발하는 법


 

1. 몸통부위
등에서 다리 주위까지는 털의 결 방향에 따라 자연스럽게 컷트합니다.

2. 배부위
아래로부터 위를 향하여 컷트합니다. 이때 젖꼭지 부위나 생식기가 다치지 않도록 주의하세요.

3. 엉덩이부위
항문 중심으로부터 밖으로 향하여 컷트하되 항문이 보이도록 컷트합니다.

4. 머리부위
털이 난 역방향으로 컷트하되 애완견이 움직이지 않도록 입을 붙잡고 컷트합니다.


5. 다리부위
다리의 발등 발목 주위는 발목을 향해 컷트합니다.
 

발가락 사이에 털이 없는 부분에 상처가 나지 않도록 주의하고 발톱부위가 이발기에 접촉하면 날이 파손될 수 있으므로 주의합니다.

6. 겨드랑이 또는 주름지는 부위는 날에 끼어 상처가 날 수 있으므로 주름을 펴서 컷트합니
다.

 

 

이발기 날에 오일을 주입한 후, 조금씩 털을 깎아 나갔는데요. (오일이 없으면 열이 발생하여 날이 쉽게 무뎌지거나, 모터에 무리를 주어 날수명을 단축시킬 수 있습니다. 사용후에도 청소하여 오일 주입하여 보관해야 오래 사용할 수 있습니다.) 저희 집 아가는 저를 주인이라 여기기 보다는 친구로 여기는지라; 제가 아닌 어머니께서 보거스 이발기로 깎으셨어요.
  

제가 이발시키면 늘 바둥거리기 바쁜데, 어머니가 이발을 시켰더니 얌전하더라고요. 요즘 날씨가 쌀쌀해 지다 보니 이발 후, 추워 하는 것 같아 옷을 입혔어요.
 


털이 긴 것 보다 털이 짧을 때가 더 예쁜 것 같아요.

아~ 예뻐라~

한 번 미용시키려고 하면 적지 않은 돈이 나가서 걱정을 하곤 했는데 이제 날이 잘 드는 보거스 애견이발기가 있으니 집에서 틈틈이 미용을 시켜야 겠네요. :)

보거스 홈페이지 바로 가기 : http://www.voguers.com/kr3/html/main.ph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