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SMALL

>>전체보기 1867

돈이 좋아 경제학을 전공했습니다

“전공이 어떻게 되세요?” 대학생일 때 가장 많이 들었을 법한 이 질문이, 오히려 직장인이 되고 나서 많이 받게 되는 질문이다. “경제학입니다.” 이 답변을 듣는 순간, 이내 또 이야기한다. 너무 어려운 분야인 것 같다고. 맞다. 쉽지 않다. 하지만, 가장 가까이에 쓰일 수 있는 분야이며, 가장 많이 접하게 되는 분야이기도 하다. 처음 경제학을 전공으로 선택하면서도 오로지 하나의 생각으로 전공, 부전공, 연계전공(복수전공)을 생각했다. “돈” 돌아보면 정말 그러하다. 돈에 대한 남다른 욕심. (물론, 누구나 돈에 대한 욕심은 크다.) 돈에 대해 잘 알고 싶고, 돈을 많이 벌고 싶고, 이러저러한 욕심으로 가득 차, 경제학, 경영학(회계), 부동산학으로 각각 전공, 부전공, 연계전공으로 열을 올렸다. 묻고 ..

사과가 치아에 안좋다?!

아침을 제때 챙겨먹을 수 있으면 좋으련만, 한동안 열심히 아침밥을 챙겨먹었으나, 자고 일어나 아침밥을 먹기가 속이 왜 그렇게 힘겨운지. 그래서 아침마다 사과 한개를 깎아 조그만 통에 담아온다. 회사에서 한쪽씩 꺼내 먹는 중. 그러던 중. 유독 사과를 먹으면 입안이 텁텁하다는 느낌이 강했다. 사과를 먹고, 또 배고픔이 가시지 않아 커피 한잔을 마셨는데. 치아가 부쩍 나빠지는 듯한 느낌이 들었다. 무슨 관계인가 싶어 인터넷 검색을 하니, ▽사과=사과는 당분과 함께 사과산이 들어 있다. 당분은 이를 썩게 하고 사과산은 치아를 부식시킨다. 치아의 칼슘 성분은 산에 매우 약해 손상되기 쉽다. 사과를 먹은 후 치아가 마치 콜라를 먹은 후처럼 끈끈하고 텁텁해지는 느낌을 받는데 이는 사과산에 의한 부식 때문이다. 섭취..

강호순님?! 팬카페?!

요즘 한참 강호순 덕분에 사이코패스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강호순, 그의 얼굴이 공개됨으로 인해 그에 따른 논란을 일으켰는데, 팬카페 등장으로 인해 또 한번의 파장이 예상된다. 살인범이라 할지라도 그의 ‘인권을 보호해야 한다’의 찬반에 대한 논쟁에 대해서는 접어두더라도, 카페의 제목이 영 거슬리는 것은 어쩔 수 없다.. 연쇄살인범 강호순님의 인권을 위한 팬카페. http://cafe.naver.com/ilovehosun 그래. 강호순의 인권을 보호하기 위한 의도로 카페를 개설 했다고 치자 그냥 연쇄살인범 강호순씨의 인권을 위한 카페 정도로 개설하면 안될까? 저건 너무. 특히, “팬” 이라는 문구가 상당히 거슬린다. 국어사전으로 찾아보아도 내가 알고 있는 이 “팬”이라는 단어를 연쇄살인범에게 쓸 단..

여자의 모든 인생은 20대에 결정된다

여자의 모든 인생은 20대에 결정된다 >>> 실천편 - 여자들이여, 고급한 속물이 되자. 여자의 모든 인생은 20대에 결정된다 - 실천편 - 남인숙 지음/랜덤하우스코리아 이미 이 책을 접한 지는 꽤 되었으나 다시금 눈에 띄워 쭉 읽어봤다. 유독 20대 여자 시리즈물의 책을 많이 갖고 있다. (고의로 그러한 책만 구입한 것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선물로 받기도 하고, 단체로 구입하기도 하고) 그 중 이 책은 내가 정말 보면서 내내 호응의 호응을 거듭했던 책이다. 프린세스 마법의 주문 여자의 모든 인생은 20대에 결정된다 여자, 시즌2 달라진 나로 두 번째 인생을 살아라 성공하는 여자는 대화법이 다르다 달라진 현실을 이용하는 여자가 돼라 여자생활백서 지금 눈 앞에 보이는 책꽂이에서만 본 책의 리스트만 위와 같..

내려가는 연습

책을 읽으면서 마음에 와 닿는 부분을 밑줄을 긋기도 하고, 출퇴근 길에 보기 위해 다이어리에 메모하기도 한다. 이 책은 한 장, 한 장 넘기면서 너무 공감되는 부분이 많고 깨닫게 되는 새로운 지식의 양이 많아 어디서 어떻게 메모를 해야 할지 막막했다. 지금 읽지 않으면 이 책의 진가가 100% 발휘 되기 힘들 듯 하다. 아니, 더 정확히 꼬집어 말하자면 지금 이 책을 읽어야만 한다. 내려가는 연습 - 유영만 지음/위즈덤하우스 이 책을 읽으면서 지금 현 대한민국의 경제 상황과 현 시점에 우리가 할 수 있는 것들. 어떠한 마음가짐으로 어떠한 자세를 취해야 할 지를 사례를 들어 보여주고 구체적으로 차근차근 명시해서 보여준다. 정확한 데이터를 기준으로 명시한 사례와 이해를 도와주는 적정한 비유가 그렇게 마음에 ..

아이디어를 훔쳐라

- 마케팅 업계의 기밀 누설 - 대학, 경영대학원, 직장에서도 가르쳐 주지 않는 마케팅 핵심 노하우 아이디어를 훔쳐라 - 스티브 콘 지음, 전동균 옮김/행간 이 책은 마케팅의 주요 핵심 노하우를 짚어 주는 책이라 말하고 싶다. 구체적으로 이러한 광고는 나쁜 광고이다. 좋지 않은 광고이다. 이러한 슬로건을 좋지 못하다. 이러한 슬로건이 좋다. 가독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세리프체를 써라. 산세리프체를 그래도 써야 겠다면 볼드체로 머릿기사에만 써라 라는 식으로 상당히 구체적이다. 하지만, 국내 저서가 아니라는 점에서, 국내의 예시가 아닌 해외의 예시만 들어가 있다는 점이 사뭇 상대적으로 아쉽기도 하다. 스티브콘. 우선 이 책의 지은이를 살펴보자면, 현재 시티그룹의 글로벌 브랜드 관리를 총지휘하고 있는 인물이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