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대입구역/롯데백화점/돌솥비빔밥/도토리묵] 깔끔하고 정갈한 맛, 깔끔한 음식점, 봄채

얼마전 어머니와 백야행 영화를 보러 갔을 때, 백야행을 보고 점심으로 괜찮은 곳을 찾다가 발견한 곳입니다.

 
건대입구역에 위치한 롯데백화점 스타시티점 내에 위치한 식당인데요.


백화점 내에 입점한 식당 치고, 입맛을 사로 잡는 식당 찾기가 쉽지 않았는데 정말 괜찮더군요.
깔끔- 정갈- 이라는 표현이 절로 떠오릅니다.
고층에 위치하고 있어서 건국대학교를 비롯하여 한 눈에 들어오는 번화가도 인상적이었구요. 하늘과 가까워 마치 스카이라운지에 있는 것 같은 느낌이었다고나 할까요.


봄채가 체인점인지 이곳에만 있는건지는 잘 모르겠네요. 흐- 어쨌든, 영화를 보고 점심 메뉴로 선택했는데 정말 잘 선택했다- 라는 생각이 들어 흐뭇하더군요.
기본적으로 나오는 반찬들도 소량으로 조금씩 나오는데다 상당히 깔끔하게 나옵니다.  

입맛을 돋구죠-


이 날 고민하다 선택한 메뉴는, 봄채 돌솥비빔밥 정식!
실로 고민을 많이 했습니다. 다른 메뉴들도 맛을 보고 싶고, 괜찮아 보이는 메뉴가 꽤 많았거든요.
일단 1만3천원이라는 가격으로 봄채 돌솥비빔밥 정식을 주문했습니다.


봄채 돌솥비빔밥 정식 (호주산 쇠고기) 13,000원

돌솥비빔밥 + 모음전 +도토리묵사발 +불고기 +기본찬



의외로 나이가 많으신 분들도 많이 오셔서 어른들을 모시고 오기에도 괜찮겠다- 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정말 문득 든 생각입니다만, 나중에 결혼하고 나서 어른들 모시고 가볍게 와도 되겠다- 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시어머니와의 단아한 데이트를 꿈꾸는 철부지죠- 결혼에 대한 환상을 가지고 있죠-)

음식이 나오기 전, 도토리묵사발을 위한 개인접시와 국자가 나왔습니다. 
인원수에 딱 맞게 3명을 위한 개인접시와 국자가 보이죠?

조금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 도토리묵사발 등장! 큰 대접에 담겨 나오는데 미처 촬영하질 못했습니다. 먹느라 바빠서- >.<


아래 컷은 도토리묵사발을 제 개인접시에 덜어낸 모습입니다. 상당히 신선해 보이는 각종 야채와 나물, 묵이 한데 어우러져 정말 맛있더군요. 경기도 광주에 위치하고 있는 국산 도토리묵으로 유명한 가게가 있습니다만, 그 곳의 묵과 큰 차이가 느껴지지 않을만큼 맛있었어요.
캬- 상큼상큼- 새콤새콤-

싱그러운 향과 상큼한 맛

돌솥비빔밥도 이내 등장.

왜 이렇게 하나 같이 먹음직스럽게 나오는거죠? 나오자 마자, 각종 야채와 노란 달걀(전 이렇게 덜 익은 달걀이 올려져 나오는 돌솥비빔밥을 무척 좋아합니다^^)화려한 색상이 조화를 이루며 식욕을 자극하더군요. 소고기도 보이죠? 호주산이라고 기재되어 있던 그 소고기인가 봅니다.


고추장을 냉큼 올려서 슥삭슥삭-




돌솥비빔밥, 정말 지금까지 먹어본 돌솥비빔밥 중 손에 꼽힐만큼 맛있었습니다.
싹싹 비워버린 돌솥.
앞서 나온 도토리묵과 함께 먹었죠. 아- 또 먹고 싶어집니다.
헌데, 여기서 그치지 않았습니다.

다시 메뉴판을 보고 있다 보니 해물파전이 또 무척이나 끌리더군요.

실은 이미 돌솥비빔밥과 도토리묵을 먹고 있을 때부터 해물파전을 눈여겨 보고 있었습니다. 동생의 "먹고 싶다" 한 마디에 서로 동요하여 추가 주문한거죠.
해물파전도 남김없이 다 먹었답니다.

어머니는 지나친 인위적인 맛(각종 첨가물)을 싫어하시는데다 한식을 즐겨 드시는 까다로운 입맛을 가지고 계시는데 오늘 메뉴가 모두 괜찮았다고 하시더군요. 반대로 전, 해물을 싫어하는데 해물파전도 맛있게 먹고 도토리묵도 뭔가 밍밍한 맛일까봐 걱정했는데 저 또한 맛있게 먹었습니다.


나날이 상큼하고 싱그러운 맛이 좋아지는 요즘입니다. ^^  (살 빠지려나봐- 응?)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광진구 자양제3동 | 롯데백화점 스타시티점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