옵티머스G 프로 카메라 화질에 깜놀! "이거 디카 아니야?" [옵티머스G 프로 카메라 셀카화질/VR파노라마/HDR]

옵티머스G 프로 카메라 사용해 보니, "이거 디카 아니야?" - 옵티머스G 프로 카메라 셀카화질 비교, VR파노라마, HDR 기능 소개 

요즘 옵티머스G 프로에 푹 빠져 있어요. 지금까지 여러 스마트폰 디자인을 봐 왔지만, 지금까지 본 스마트폰 중 디자인부터 제일 마음에 듭니다. 성능이나 기능을 접어두더라도 말이죠. ^^ 그런데 실제 이런 저의 호감만큼이나 스마트폰 계급도 애플리케이션에서 ‘옵티머스G 프로’가 “완벽 또 완벽하오”라는 카피와 함께 1위 자리를 차지했더군요.

 

 

LG전자 옵티머스G 프로는 지난 2월 21일부터 이통3사를 통해 판매를 개시했습니다. 퀄컴의 최신 모바일 칩셋인 스냅드래곤 600 1.7㎓ 쿼드코어 프로세서와 5.5인치 풀HD IPS가 장착되어 있죠.

 

 

 

반짝반짝! 완전 선명해요. 그렇다 보니 야외시인성도 정말 좋습니다.

 

 

빛을 정면으로 마주하고도 꿋꿋한... +_+ 역시, 최고의 화질! True HD IPS의 해상도를 2배 높인 Full HD IPS 디스플레이를 채택해 정말 선명하고 또렷한 화질을 보여줍니다.

 

제가 사진 촬영을 위해 거치대로 활용한 이것 역시, 옵티머스G 프로를 구입하면 함께 구성품으로 들어 있는 배터리 전용 충전기 거치대입니다. 화이트로 깔맞춤해서 정말 예쁘다는... 후훗.

 

 

티머스G 프로 디자인은 특히 후면부가 압권이죠! 반짝반짝! 빛에 따라 반짝임 정도가 다르고, 입체감도 달라 독특해요.

 

 

옵티머스G 프로가 출시되자 갤럭시노트2와 디자인이 유사하다는 말이 있던데, 글쎄요. 옵티머스G 프로 제품 테두리의 유선형 메탈도 그렇고, 무엇보다 뒷면만 보면 단번에 노트와 옵티머스G 프로의 차이점이 확연히 드러나는 걸요? 매끈한 재질감의 '디지털 큐브 패턴'이 너무 예뻐요. 

 

 

옵티머스G가 직선이 강조되어 강한 느낌이었다면 이번 옵티머스G 프로는 모서리의 유선형 곡선과 뒷면의 반짝임이 보다 부드러운 느낌이 큰 것 같아요. 전 이번 디자인이 훨씬 더 마음에 드네요. ^^ 

 

 

디자인에 대한 칭찬은 이쯤으로 하고... 옵티머스G 프로를 사용하면서 제일 먼저 소개하고 싶었던 부분이 바로 옵티머스G 프로 카메라 성능입니다. 스마트폰임에도 스마트폰 같지 않은 1300만화소의 스마트폰 카메라. 단순히 화소수만 늘린 것 같지 않아요.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되었습니다.  

 

아래는 모두 옵티머스G 프로로 촬영한 사진입니다. 일체 어떠한 보정도 거치지 않고 사이즈만 제 블로그 포스팅 사이즈인 600픽셀로 줄였습니다. 화소수가 높아 원본 사진 가로만 4000픽셀이 넘어가니 말이죠. 쿨럭; 

 

 

짜잔! 1300만 화소의 디카급 화질이 빛을 발합니다. 위 사진은 제가 어디에 초점을 두고 찍은 사진인지 눈에 확 들어오시죠? DSLR 못지 않은 아웃포커싱 효과인걸요?

 

 

색감도 너무 좋구요. 

 

 

위 사진은 우리집 강아지(요크셔테리어)와 밖에서 신나게 놀고 헉헉 대는 모습을 순간 촬영했습니다. 카메라 색감이 단순히 진하고 강렬하다고 좋은 게 아니죠. 얼마나 자연스러운 Real color를 담아내고 있느냐가 중요한데 우리집 강아지가 사진 속에서 확 튀어 나올 정도로 털 색깔 하나하나를 잘 담고 있는 것 같아요. 진짜 두 눈으로 보는 색, 진짜 색상을 그대로 담아 내고 있어요. 


그리고 하는 곳은 밝게 표현하는 Touch AE를 지원하고 있어요. 식당에서 밥을 보고선 밥을 터치 했더니 밥이 더 환해졌... 쿨럭;

 

 

그리고 아래 사진은 찍고 나서 '정말 이 정도야?' 라고 감탄한 컷입니다. 바위틈의 이끼인가요... 별 기대 없이 찍었는데 그 미묘한 색상 하나하나 쭉쭉 뽑아낸 듯 컬러풀 합니다. 돌 색상의 변화와 이끼의 색상 변화 하나하나가 너무 신비로울 정도로 잘 찍혔어요.

 

 

마트로 가던 길, 수많은 간판을 보고서 옵티머스G 프로의 카메라 성능을 보여주기에 딱이다 싶어 촬영했습니다. 작은 글씨의 간판도 또렷하게 보이는 것을 확인할 수 있어요.

 

 

스마트폰 카메라로 촬영한 사진임에도 간판 글씨의 뭉개짐이 없어 놀랬습니다.

 

 

파란 하늘도 잘 담아내는 것 같죠? ^^ 움직이는 차나 걸어다니는 사람도 잘 포착해서 담아내는 것 같네요.

 

 

 

옵티머스G 프로엔 풀HD 화면으로 제대로 즐길 수 있는 고성능 카메라 기반 UX들도 탑재했습니다.

 

 

그 중에서도 VR파노라마와 HDR모드가 인상적이었어요.

 

기존 파노라마 카메라의 한계를 넘어서다! VR파노라마!

 

'VR 파노라마(Virtual Reality Panorama)'는 기존 파노라마 카메라가 갖고 있던 한계를 뛰어 넘었습니다.

 

 

이 기능은 1,300만 화소의 고해상도 카메라로 사용자를 기준으로 상하좌우에 걸쳐 360도에 가까운 이미지를 자동으로 합성해 실제 현장을 있는 그대로 입체감 있게 재현해줍니다.

 

 

회사 앞 전경을 촬영하기 위해 한 컷! 헙. 이건 내가 원하던 사진이 아니잖아... 이럴 땐 VR파노라마를 켜서 상하좌우로 움직여 주면 됩니다. 그럼 이렇게 사진이 파노라마처럼 연결이 됩니다. 첫 VR 파노라마 촬영컷인데요. 처음 치고 잘했다고 나름 생각;;; 쿨럭;

 

 

VR 파노라마를 촬영하기 위해선 촬영을 시작하고자 하는 위치에 정지한 후, 촬영 버튼을 누르고 손가락 5개가 펴질 동안 (3초간)  같은 위치에서 정지하고 있으면 촬영이 시작됩니다.

 

 

휴대폰을 상하좌우 혹은 대각선으로 회전시키면 촬영 가능한 영역이 파란 박스로 표시가 됩니다. 가운데 preview 영상을 파란 박스에 맞추면 사진이 이어 붙여 지고 촬영음이 납니다. 파노라마 기능을 써보셨다면 VR파노라마 기능도 어렵지 않게 이용하실 듯 하네요.


원하는 만큼 촬영한 후에 정지 버튼을 누르면 후보정을 통해 보다 선명하고 자연스러운 사진이 저장됩니다. VR파노라마 두 번째로 도전하기 전, 다시 한 컷!

 

 

일반 모드로 사진을 담아내면 이렇게 밖에 보이지 않지만, VR파노라마를 실행하면, 이렇게 나 시야각이 더 넓고 높은 사진을 얻을 수 있어요. 첫번째 시도한 사진보다 더 오래 실행시켜 사진이 더 길어졌죠?

 

 

이렇게 촬영된 화면은 갤러리에서 3D 전용 뷰로 확인이 가능합니다.

 

 

스마트폰을 움직이는 방향과 각도에 따라 촬영했던 이미지를 볼 수 있어 현장에 다시 서 있는 듯한 느낌을 줘요. ^^ 정말 신기하더라고요.

 

 

일반 모드에서 촬영했을 땐 시야각이 좁아 더 넓게 담아낼 수 없지만, VR 파노라마를 실행해 촬영하니 이토록 넓은 시야각이 확보되어 시원시원한 사진을 찍을 수 있어요. 다음지도의 로드뷰가 생각나네요. 음. 정말 마음 먹으면 정말 내 손으로 만든 나만의 로드뷰를 만들 수 있을지도... +_+

 

 
 
사진을 잘 찍으려면 역광을 피해라? 이젠 역광 걱정 끝! HDR모드

 

쨍쨍한 한낮에 사진을 찍으면 선명하고 잘 나오는 게 좋기도 하지만, 자칫 역광이라 사진이 어둡게 찍히기도 하죠. 기껏 찍었는데 이렇게 나오면. 아악! 사진 속 그림자를 봐도 알 수 있듯이, 제대로 역광 맞았네요. -_-;;

 

 

찍을 대상이 움직이는 사람이라면, 이동 후 촬영하면 된다지만 움직일 수 없는 대상이라면?! 헉; 해가 넘어갈 때까지 기다려야 되나요?  -.- 아니죠!

 

 

그럴 땐 HDR 모드로 촬영하면 됩니다.

 

 

짜잔! 이렇게 HDR 모드로 촬영하면 역광이어도 선명한 사진을 얻을 수 있어요. 그리고 아래는 여의도 한국거래소에 갔다가 찍은 사진인데요. 위 사진과 아래 사진의 차이가 느껴지시나요?

 

 

이 사진이 HDR 모드가 아닌 일반 모드로 촬영을 한 사진인데요. 역광으로 인해 어둡게 나왔죠? 아래 사진은 HDR 모드에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역광임에도 불구하고 더 선명하고 밝게 나온 것을 확인할 수 있어요.

 

 

이것이 바로 옵티머스G 프로의 HDR 촬영의 힘! +_+ 

 

다만, HDR촬영시 세장을 모아 찍게 되는데 동적인 베이스에서 찍을 경우 사물이 두개 겹쳐서 보일 때가 있습니다. 주의해서 촬영하면 더 멋진 사진을 얻을 수 있어요.

 

옵티머스G 프로 전면 200만화소, 셀카화질 대만족! 아이폰4S VS 옵티머스 g 프로 전면카메라 화질 비교

 

전면 카메라는 국내 스마트폰 가운데 최고 사양인 210만 화소로 풀HD 고해상도의 사진과 영상을 촬영할 수 있습니다.

 

우선, 비교를 위해 아래 사진은 아이폰4S로 촬영한 셀카입니다. 좌측은 실내, 우측은 실외입니다. 우리집 강아지에게 코 물리고 난 뒤라 -_-; 자세히 보면 코에 구멍이 뚫려 있다는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달해 드리며... 아, 아이폰 카메라 화질 좋다더니;;;

 

<아이폰4S 셀카 촬영 - 좌측 : 실내 / 우측  : 실외>

 

 

아이폰4S 전면카메라로 셀카 찍고 화질에 급 실망;;; 실내건 실외건 붉은 빛이 많이 도는 편입니다. 아이폰4S 후면카메라는 800만화소를 탑재하고 있지만 전면카메라는 80만화소; 80만 화소가 맞긴한건가 싶을 정도로 노이즈가 심했어요.

 

아래 사진은 옵티머스G 프로의 전면 카메라로 촬영한 사진입니다. 역시, 가로 사이즈만 300픽셀에 맞춰 조정한 원본 사진입니다. 좌측 컷은 실내(지하철)에서 촬영한 컷이고, 우측 컷은 야외에서 촬영한 컷입니다. 실외 촬영시, 햇빛 때문에 인상 팍 구겨진 건 둘째치고... 쿨럭;

 

전면 카메라는 210만 화소로 풀HD 고해상도 사진과 영상을 촬영할 수 있습니다. 오홋! 아래 직접 촬영한 사진을 보면 실내건 야외건 눈에 보이는 피부톤을 있는 그대로 잘 표현해 주는 것 같아요. 아이폰4S 전면카메라 촬영 때처럼 노이즈가 심하다거나 붉은기가 돌진 않네요. 옵티머스G 프로 셀카 화질과 아이폰4S 셀카 화질을 비교하면 어마어마하게 차이나죠?

 

<옵티머스G 프로 셀카 촬영 - 좌측 : 실내(지하철) / 우측  : 실외>

 

 

옵티머스G 프로를 사용하며 사진을 참 많이 찍습니다. +_+ 특히, 거울 대용의 셀카! 분명 디카는 아니건만, 왠만한 디카 못지 않은 화질과 파노라마, VR파노라마, HDR 기능 등 여러 기능이 마음에 쏙 듭니다.

 

* ‘옵티머스 G Pro’ 주요 사양

크기 150.2*76.1*9.4mm
무게 172g
색상 인디고 블랙 (Indigo Black) / 루나 화이트 (Luna White)
네트워크 LTE / HSPA+ / EV-DO
칩셋 1.7 GHz Quad Core 퀄컴 스냅드래곤 600 프로세서
디스플레이 5.5인치 Full HD IPS 디스플레이(1,920*1,080 pixels, 400ppi)
카메라 후면 1,300만 화소, 전면 210만 화소
배터리 3,140mAh / 착탈식 / 무선충전
메모리 32GB eMMC ROM / 2GB LPDDR2 RAM + 외장 micro SD 지원(최대 64GB)
운영체제 안드로이드 4.1 젤리빈
연결성 Bluetooth 4.0, USB 2.0 Host, Wi-Fi / Wi-Fi Direct, NFC, SlimPort (HDMI & RGB) 지원
출하가  968,000원

 

본 포스팅은 옵티머스 G Pro 체험단 참여글입니다.
    이 제품은 LG전자로부터 제공받았습니다.